이미 팬들도… 업계에선 모르는 사람 없었다는 아이돌 커플

- Advertisement -

그룹 모모랜드 혜빈과 유앤비 출신 마르코가 열애를 인정했습니다. 이로써 아이돌 커플이 탄생했는데요. 17일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혜빈과 마르코가 열애 중인 것이 맞다”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구체적인 시기와 만남 계기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죠.

최근 팬들 사이에서는 혜빈과 마르코의  SNS 사진을 두고 두 사람이 커플이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되어 왔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두 사람이 같은 디자인의 옷과 액세서리 등을 커플 아이템처럼 작용하고 있다는 증거 사진이 올라왔는데요.

트위터에 올라온 사진 중 두 사람이 착용한 목걸이와 반지 사진과 함께 각자 SNS에 공개한 사진 중 같은 배경, 같은 장소, 같은 구도로 찍은 사진이 여러 장 비교되기도 했는데요. 심지어 둘은 방송에 나와 같은 개인기까지 보여주기도 했죠.

혜빈과 마르코를 두고 이러한 의혹이 지속되자 마르코는 최근 팬들과의 모바일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  “저 연애한다는 말 있던데 전혀 아닌데. 아니에요. 그러니까 걱정하지 말라고 알려주러 채팅방에 들어왔어요”라고 직접 열애설을 부인했습니다.

그는 “제가 속상해서 신경이 쓰여요. 여러 가지로. 태어나서 커플링 한 적이 없는데”라며 “믿음을 줄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말하세요! 도전해볼게요”라고 말하기도 했죠.

혜빈의 소속사에서 둘의 열애 사실을 인정했고 마르코의 팬들은 그의 거짓 해명을 두고 서운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 팬은 마르코가 대화방에서 남긴 캡처 사진을 공유하며 “전혀 아니라고? 속상하다고? 속상하긴 우리가 더 속상했다”라고 말했는데요.

열애설 인정 이후 마르코는  “오픈채팅에서의 저의 언행으로 그동안 믿어주시고 응원해 주신 분들께 제가 큰 실망을 드리게 됐다. 거짓으로 팬 여러분을 안심시켜드리고자 했던 것이 제 불찰이다”라고 사과했습니다. 이어 “올바르지 못한 판단과 거짓 해명으로 상처 입은 팬분들께 죄송한 마음뿐이다. 죄송하다는 말로 이미 저에게 받은 실망과 속상함이 없어지지는 않겠지만 끊임없이 반성하겠다”라는 말을 전했습니다.

한편 혜빈은 1996년생으로 지난 2016년 데뷔했으며 최근 연기자로서도 활약하고 있습니다. 마르코는 1993년생으로 지난 2017년 그룹 열혈남아로 데뷔했으며 지난 2018년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 유닛에 참가해 그룹 유앤비 멤버로 발탁되었죠.

마르코와 혜빈의 열애설을 두고 네티즌들은 ‘아니라고 하기엔 너무 티 내고 다녔는데’, ‘엥 저렇게 티 내놓고 왜 아니래’, ‘거짓말 최악이다’, ‘해명을 차라리 하지 말지’등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