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문하면 배 위에서 바로 회 떠준다는 ‘선상 횟집’ 가보니…

- Advertisement -

충남 서산의 ‘회뜨는선상’은 배에서 신선한 회를 떠주는 곳으로 유명합니다. 다리를 지나면 양 옆으로 회를 떠주는 배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갓 잡은 싱싱한 회를 맛볼 수 있는데요. 

모든 배에서 판매하는 회의 가격은 동일하며 회를 포장한 후 근처 상차림 가능한 식당에서도 먹을 수 있습니다. 회를 포장한 후 바다를 보며 먹는 즐거움도 있는 곳이죠.

한진포구는 충남 당진에 위치한 작은 포구로 한가로운 어촌 마을의 풍경을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일출과 일몰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곳으로 알려졌는데요. 한진포구에서는 배에서 회를 먹을 수 있어 여행객들에게 인기입니다.

한진포구 한편에 자리한 선상횟집은 여행객들의 발길을 사로잡습니다. 선상횟집은 바다에서 갓 잡은 싱싱한 회를 맛볼 수 있는 곳으로 분위기마저 특별한데요. 선상횟집 외에도 야외에서 회를 먹을 수 있는 횟집들이 자리하고 있죠. 근처에 해변 데크길을 따라 산책하기에도 좋으며 전망대에서 바다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주문진 어민수산시장은 어민이 직접 수확한 자연산 해산물을 부담 없는 가격에 먹을 수 있는 곳입니다. 생선, 회, 문어, 홍게, 킹크랩 등 다양한 수산물을 판매하고 있는데요. 주문진항은 예로부터 강원도 전역의 싱싱한 해물이 모이는 곳으로 알려졌습니다.

어민수산시장 인근에는 배에서 직접 회를 떠 주는 곳들이 있는데요. 여행객들 사이에서는 아는 사람만 아는 횟집으로 알려진 곳으로 싱싱한 회를 저렴한 가격에 먹을 수 있습니다.

인천시 중구 북성동에 위치한 북성포구에서는 배에서 수산물을 판매하는 광경을 볼 수 있습니다. 수도권에 유일하게 남아있는 선상 어시장으로 물때에 맞춰 들어와 잠깐동안 열리는데요. 갓 잡은 생선을 선상위에서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고 있죠.

북성포구 근처에는 바다 위에 떠있는 듯한 횟집들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마치 영화 속에 나올 듯한 분위기의 횟집에서 바다를 보며 싱싱한 회를 맛볼 수 있죠.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