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 광안리 아니죠” 노을에 진심인 여행객들이 선택한 일몰 명소

- Advertisement -

다대포해수욕장은 부산광역시 사하구 다대동에 위치해있는 해수욕장입니다. 부산역에서 다대포해수욕장까지 지하철로 약 40분정도 소요되는데요. 1호선 연장 다대구간 개통으로 인해 더욱 접근성이 높아진 부산의 여행지 중 한곳이죠.

다대포해수욕장은 특히 최고의 일몰 장소로 손꼽히는 곳인데요. 노을지는 해수욕장의 풍경과 반영사진을 찍기 좋은 곳으로 알려져 사진작가들 사이에서는 유명한 장소이기도 합니다.

다대포해수욕장은 유독 백사장의 너비가 무척 넓습니다. 광안리나 해운대 해수욕장에 비해 좀 더 한적한 분위기를 풍기는 곳인데요. 다대포해수욕장 왼쪽으로는 몰운대, 오른족으로는 고우니 생태길이 위치해있습니다. 끝없이 펼쳐진 갈대밭을 따라 산책을 할 수도 있죠.

아미산전망대에서는 낙동강과 바다가 만나는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해가 질 무렵 방문하면 바다 위 잔잔히 내려앉은 일몰 풍경과 모래섬이 더욱 인상적인데요. 부산에서 최고의 전망을 감상할 수 있는 곳 중 한 곳이 아닐까 싶습니다.

다대포해수욕장은 유독 백사장의 너비가 무척 넓습니다. 광안리나 해운대 해수욕장에 비해 좀 더 한적한 분위기를 풍기는 곳인데요. 다대포해수욕장 왼쪽으로는 몰운대, 오른족으로는 고우니 생태길이 위치해있습니다. 끝없이 펼쳐진 갈대밭을 따라 산책을 할 수도 있죠.

아미산전망대에서는 낙동강과 바다가 만나는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해가 질 무렵 방문하면 바다 위 잔잔히 내려앉은 일몰 풍경과 모래섬이 더욱 인상적인데요. 부산에서 최고의 전망을 감상할 수 있는 곳 중 한 곳이 아닐까 싶습니다.

다대포해수욕장 인근에는 오션뷰 카페들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카페미슈’는 다대포 해수욕장을 바라보며 브런치를 즐길 수 있는 곳인데요. 테라스에서 탁 트인 풍경을 감상할 수도 있죠. ‘이지요661’은 베이커리 카페로 개방감있는 넓은 공간에 통유리창 너머 보이는 바다 풍경이 인상적인 곳이죠.

‘다대포 할매집’은 노을 맛집으로 SNS에서 입소문난 곳인데요. 야외 좌석에 앉아 오션뷰와 함께 해산물을 즐길 수 있는 곳입니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