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조인성•권상우가 입 모아 ‘어릴 적 롤 모델’이라 말한 한 사람

- Advertisement -

대한민국에는 뛰어난 연기력은 물론 멋진 비주얼을 뽐내며 많은 팬들의 가슴을 녹이는 배우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 배우들도 데뷔 전 누군가를 바라보며 연기자의 꿈을 꿨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연예인의 연예인’이라고 불리던 화제의 주인공, 배우 정우성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오늘의 주인공인 배우 정우성은 1973년 서울시 동작구에서 태어났습니다. 배우 정우성은 어린 시절 때 매우 가난했기 때문에 여러 일자리와 아르바이트를 찾아다니며 생계를 이어나갔습니다.

그리고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시절, 그는 훤칠한 외모로 인하여 운 좋게 모델로 캐스팅 되었습니다. 이후 그는 여러 TV CF에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고 1994년 영화 <구미호>를 통해 처음 연기에 발을 들이게 되었습니다.

데뷔한 뒤, 배우 정우성은 한동안 여러 작품에 참여했다가 그를 청소년의 로망으로 만들어준 영화 <비트>에 출연하게 되었습니다. 그는 영화 <비트>에서 보여준 우수 어린 눈빛과 잘생긴 외모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죠.

영화 <비트>에서의 배우 정우성의 연기는 여성 팬뿐만 아니라 남성 팬들도 열광하게 하였습니다. 이 영화는 여러 사람들의 로망이 되어 젊은 연령층으로부터 인기 있는 영화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이후 그는 지금까지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선이 선명하고도 중후한 카리스마를 가진 대한민국 대표 미남 배우로 거듭났습니다. 이러한 그의 이미지는 향후 후배 배우들에게도 영향을 끼쳤는데요. 이러한 배우 정우성을 롤 모델로 삼고 연기자의 꿈을 키운 것으로 유명한 또 다른 배우들이 있습니다.

바로 배우 현빈과 조인성, 주지훈, 권상우이죠. 해당 배우들 외에도 많은 남, 여배우들이 배우 정우성을 롤 모델로 삼으며 열심히 연기자가 되기 위해 노력했다고 합니다.

덕분에 이들은 현재 뛰어난 연기력과 매력적인 외모를 보여주며 대한민국을 빛내는 대표적인 한류 배우들이 되었죠. 이들은 배우 정우성과 함께 같은 작품에 출연하기도 하며 대한민국 영화계를 빛내고 있습니다.

배우 정우성도 다른 배우들이 본인의 활동에 자극을 받아 연기자를 꿈꾸며 배우가 되었다는 얘기를 자주 들어서 알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배우 정우성은 “그렇게 해서 스타가 됐으면 나한테 뭐라도 해줘야 하는 거 아니에요?”라는 유머스러운 농담을 던지며 후배 배우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해당 소식을 들은 누리꾼들은 “정우성은 나이가 들수록 점점 더 멋있어진다”, “뭔가 만화 속 캐릭터 같다.”, “내 마음 영원한 원탑이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배우 정우성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았습니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