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생긴 외모 싫증나 5,000만 원 들여 성형 수술한 남성의 현재

- Advertisement -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본연에 가지고 있는 얼굴에서 충분한 만족감을 느끼지 못하거나 혹은 자신의 콤플렉스를 이겨내기 위해 성형을 하는 사람들이 많은데요. 21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인 ‘래드바이블(LADbible)’에서 인기를 얻기 위해 얼굴 전체를 성형한 남성의 사연과 모습이 전해졌습니다.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당사자는 영국 맨체스터에 살고 있는 24살의 남성 ‘레비 제드 머피(Levi Jed Murphy)’였습니다. 그는 19살 무렵부터 활발하게 SNS를 하기 시작하면서 성형에 조금씩 관심을 가졌는데요. 다른 사람들의 외모와 자신의 외모를 비교하며 얼굴을 고치고 싶다는 생각이 든 것입니다.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원래도 그는 출중한 외모로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었지만, 잘생기고 선하게 생긴 자신의 외모가 싫었죠. 레비는 자신의 얼굴도 카메라 애플리케이션의 셀카 필터와 유사하게 ‘보정한 것처럼 생겼으면 좋겠다’는 욕심이 들었고, 이로 인해 여러 차례의 성형을 감행하게 되었습니다.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19살 때, 성형으로 처음 입술 필러를 맞아본 그는 변화된 얼굴에 크게 만족감을 느꼈습니다. 이에 본격적으로 성형에 눈을 뜨기 시작하여 눈, 코, 턱, 뺨 등 얼굴 전체를 완전히 탈바꿈해 나갔는데요. 고양이 눈처럼 날카로운 눈매를 만들기 위해 눈 리프팅뿐만 아니라, 치아교정도 하여 가지런하면서도 매끄러운 치아를 만들었습니다.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지금가지 레비는 5년간 성형 수술로만 약 3만 파운드(한화 약 4,700만 원)를 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선한 인상에서 다소 무서운 인상으로 바뀐 레비는 “모든 사람이 내 얼굴을 좋아하는 것도 아니고, 비판하고 있는 사실도 알고 있다. 하지만, 스스로 만족하고 있다. 가족들은 나를 전적으로 믿어주고 응원해줘서 든든하다.”라 말하며 성형으로 바뀐 자신의 외모에 만족감을 드러냈죠.

출처 = Instagram@levijedmurphy

누리꾼들은 그의 변화된 외모를 보고 “성형으로 사람이 저렇게 바뀔 수 있다니 충격적이다”, “자신의 돈으로 성형하는 게 나쁜 일은 아니지 않냐”, “성형 전이 더 잘생겼는데 안타깝다”며 다채로운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