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에 버려진 댕댕이 구해주자 놀라운 변화가 생겨나기 시작했다

- Advertisement -

작년 겨울, 유튜브 Rescue Animals를 통해 눈 쌓인 매립지에서 구조된 강아지의 사연이 공개되었습니다. 강아지는 굉장히 추워 보였는데요. 자신도 이 상황이 어찌 된 영문인지 모르는 듯했습니다. 다행히 이를 발견한 사람이 강아지를 구조해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었죠. 덕분에 강아지는 따뜻한 집으로 가서 배를 채울 수 있었습니다.

 눈 쌓인 매립지에는 어린 강아지가 혼자 있었습니다심지어 콧잔등에는 상처까지 있었는데요강아지는 추운 날씨에 얼어붙은 것처럼 보였습니다발이 시린지 따뜻한 곳을 찾아다니기도 했죠이를 발견한 사람이 다가가 강아지를 안아주었는데요강아지는 이러한 손길이 익숙하지 않은 듯했습니다.

강아지를 발견한 사람은 곧바로 상자를 찾아왔습니다강아지를 구조하기 위해서였는데요강아지는 상자를 보자마자 걸어왔습니다.

강아지는 마치 추운 날씨를 이겨내기 위해 상자에 꼭 들어가야 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사람이 상자 안에 넣어주자 강아지는 그 속을 이리저리 둘러보았는데요생애 처음 느껴 본 상자의 냄새가 신기한 것 같았습니다.

마침내 강아지는 밝고 따뜻한 집에 올 수 있었습니다처음에는 갑작스러운 상황에 긴장한 것처럼 보였는데요. 집에 오자마자 곧바로 상자 밖으로 나가려고 했습니다.

나중에는 그릇에 우유를 담아 건넸는데요강아지는 고개를 박고 우유를 마시기 시작했습니다그동안 제대로 된 식사를 하지 않은 것 같은 모습에 많은 이들이 안타까워했죠이 강아지는 점차 활기를 되찾기 시작했습니다.

< 일괄 출처 = Youtube@Rescue Animals >

이를 본 사람들은 고맙습니다복받으세요.”, “강아지를 살려줘서 고맙습니다.”, “강아지가 참 불쌍하다.”, “강아지 너무 귀엽다.”, “잘 돌봐주세요.”, “구출 감사합니다.”라고 말하며 박수를 보냈습니다.

- Advertise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