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보드 진출’ 홍진영, “나도 깜짝 놀라…매 신곡 영어버전 계획 중”

가수 홍진영 [컨트롤(CTR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컴백 소감과 해외진출 가능성 등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홍진영은 9일 오후 컨트롤(CTRL)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된 ‘진실의 방’ 인터뷰에서 컴백 소감과 신곡 ‘비바 라 비다’의 빌보드 차트 진입에 대해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먼저 홍진영은 오랜만에 방송 무대에 출연한 소감에 대해 “정말 잘하고 싶었다. 그런데 복합적인 감정이 생기면서 벅차 올라 음이 잘 안 맞아 속상했다”라고 아쉬운 컴백 소감을 대해 말했다.

신곡의 제목이 유명 밴드 콜드플레이(Coldplay)의 대표곡 ‘Viva Ra Vida’와 같은 것과 관련해서 “내가 콜드플레이와 (경쟁이) 되겠냐?”라며, “어떤 분은 처음 듣고 제목을 ‘비바람이다’인줄 알았다고 하더라”라며 웃었다.

하지만, 이어진 빌보드 월드디지털송세일즈 차트 9위 진입과 관련해 “정말 깜짝 놀랐다. 다음 앨범도 신경을 써서 무조건 영어버전을 함께 내겠다”라고 재치 있는 답변을 남겼다.

실제로 홍진영은 이번 신곡 ‘비바 다 리다’의 한국어 버전과 영어 버전을 동시에 발매했다. 홍진영은 “가이드를 받았을때, 라틴어와 영어가 섞여 있었다. 그러다 보니 제목도 자연스럽게 라틴어로 정하게 됐고, 영어 버전도 함께 녹음하게 됐다. 내가 댄스가수도 아니고, 아이돌도 아닌데 빌보드 차트에도 진입하다니 믿어 지지 않았고 기분 좋다”라고 말했다.

홍진영 특유의 유쾌함을 확인 할 수 있는 ‘진실의 방’ 인터뷰 전체 버전은 컨트롤(CTRL)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 가능하다.

또한, 컨트롤(CTRL)은 홍진영의 ‘비바 라 비다’와 ‘산다는 건'(11일 오후 4시 공개)의 라이브 클립 제작도 함께 진행했으며, 마찬가지로 컨트롤(CTRL) 채널에서 감상이 가능하다.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