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벌 남편 만났다고 소문난 여배우, 공개된 재산만 해도 이정도였다

재벌 남편 소문난 남상미
남상미 집·카페 비주얼 수준
남상미가 남편에게 빠진 이유

출처 : 제이알엔터테인먼트, tvN ‘집밥백선생’
출처 : tvN ‘집밥백선생’

남상미결혼 후 근황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2015년 동갑내기 사업가로 알려진 임재현과 결혼한 남상미는 한 달여의 미국 신혼여행을 즐긴 뒤 남한강이 보이는 2층 전원주택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신혼여행, 신혼집 규모 때문에 남편 재력이 상당할 것이라는 추측이 쏟아졌다.

출처 : tvN ‘집밥백선생’

남상미는 tvN ‘집밥백선생’에 출연해 어마어마한 규모의 집을 공개했고, “하나하나 직접 지었다. 총 2년이 걸렸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당시 남상미는 친한 언니 집에 놀러 갔다가 남편을 만난 사실을 밝히며 “집에 초대를 받으면 보통 향초나 와인을 선물로 사서 가지 않냐. 남편이 귤 한 박스를 들고 오는데 그때 ‘저 사람은 마인드가 건강하구나’라고 느꼈다”라고 밝혔다.

한편 남상미는 어마어마한 규모의 집을 공개한 데 이어 카페 오픈 소식도 전한 바 있다.

출처 : Youtube@1분소개

지난해 양평의 한 카페에서 모습을 드러낸 남상미는 직접 음료를 만들고 손님을 응대하는 등 안주인으로서의 몫을 톡톡히 해내는 듯 했다.

‘남상미 카페’라는 이름이 붙은 이곳은 대지 면적 250평을 자랑하며 3개의 건물, 2개의 정원으로 이루어져 엄청난 규모를 자랑한다.

출처 : instagram@gubyeoul

남상미는 “남편이 오래 전부터 카페 오픈을 준비해오다 최근 오픈했다. 오픈 초반이라 남편을 돕게 됐다”라며 매일 같이 카페를 출근해 일손을 도운 것으로 알려졌다.

다수의 매체에 따르면 해당 지역 시세는 평당 200~250만 원 수준이며 최근 300만 원대 매물까지 나온 상황으로 알려진 바 있다.

한 공인중개사는 매체 인터뷰에서 “남상미 카페의 부지는 당초 대지면적 250평으로 알려졌지만 진입로, 넓은 주차장, 총 3개의 건물이 서로 상당한 거리를 두고 떨어져 있는 것으로 보아 전원주택 단지가 들어서도 이상할 것 없는 초대형 규모다”라고 밝혔다.

출처 ; MBN

이어 “주변 시세를 감안할 때 해당 카페 부지는 대략 50~70억 가치를 지닌 것으로 평가된다”라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남상미는 재력가로 추측되고 있는 남편과의 결혼 생활에 빠져 지난 2019년 이후로 작품 활동을 멈춘 상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