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혀 안어울려 보인 이 두 사람이 부부가 된 놀라운 이유

영화 TMI
1.<미쓰백> – 연기 너무 잘해서 현장의 감독과 스태프를 울린 배우의 연기 장면


-백상아의 엄마로 등장한 장영남. 짧은 분량에 각본상 묘사도 적어서 이지원 감독은 장영남이 바로 이해하고 영화에 출연해 줄지 우려했으나, 각본을 본 장영남은 “단번에 이해했어요”라고 말하며 <미쓰백> 출연 의사를 밝혔다.

-짧은 등장이었지만, 그녀는 딸에게 상처를 입힌 것에 죄책감을 느끼며 스스로 아이에게 멀어지려 하는 엄마의 심정을 실감 있게 표현하며 제작진을 만족시켰다. 대부분의 등장 씬이 눈물이 많았던 탓에 장영남은 감정적으로 슬픈 장면들을 주로 연기했다. 이지원 감독은 얼굴만으로도 캐릭터의 심리를 잘 표현하는 장영남의 연기에 크게 감동했다며 연출하는 내 낸 자신도 동화되어 눈물을 흘렸다고 말했다.

-이는 현장의 스태프도 마찬가지였으며, 후반 작업을 진행한 당시에도 함께 편집하는 기사들과 눈물을 흘리며 작업에 임했다고 말했다. 참고로 장영남은 극 초반 부패된 시신으로 등장한 장면에서도 직접 등장할 정도로 <미스 백> 완성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미쓰백

2.<무뢰한> – 실제 잡채를 너무 맛있게 만들어서 스태프와 나눠먹은 전도연


김혜경과 정재곤이 함께 잔 다음날 김혜경이 정재곤에게 아침을 해주겠다며 잡채를 만들어 함께 나눠 먹는 장면이 나온다. 전도연은 실제로 직접 잡채를 요리했는데, 촬영이 끝나고 스태프들과 나눠먹기위해 영화속 등장한 잡채보다 많이 만들었다. 덕분에 촬영 끝나고 나서는 술과 잡채가 함께한 신나는 뒤풀이가 있었다고 한다. 해당 장면이 서글펐던 것을 생각한다면 굉장히 아이러니한 순간이다.

3.<미씽: 사라진 여자> – 현직 대통령이 ‘부국제’에 최초 방문해 관람한 영화

<미씽:사라진 여자>는 2016년 개봉한 영화였지만, 2017년 22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_파노라마’를 통해 재상영되었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해 배우, 감독, 영화학도들과 함께 영화를 관람하고 오찬까지 가져 화제가 되었는데, 현직 대통령이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해 관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한다. 상영 후 문재인 대통령은 영화를 보고 공효진, 엄지원의 연기력을 극찬하며 탄탄한 연출을 선보인 이언희 감독에게 박수를 부탁하는 등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미씽: 사라진 여자

4.<마녀> – 영화속 1세대, 2세대 능력자들에 대한 설정


영화는 능력자들을 1세대, 2세대로 나뉘어 등장시켰다. 영화가 이 부분을 직접적으로 설명하지 않은 탓에 구자윤, 귀공자, 미스터 최의 관계를 혼란스러워하는 이들도 있었다. 우선 영화가 설정한 1세대는 유전자 조작으로 신체가 강화된 군인들로 보고있다. 이들은 최초 실험당시 뇌 실험을 통해 신체를 강화시키는데 성공했지만 초인적 힘으로 인해 신체가 썩어 들어가는 부작용을 갖게 되었다. 영화에 등장한 성사장과 미스터 최가 바로 1세대 캐릭터다.

21세기에 들어서 어린아이들을 토대로 새로운 실험을 하게 되었고, 발전된 기술력으로 뇌를 더 발전 신겨 염력, 파워, 힐링 팩터(치유능력), 빠른 스피드, 뛰어난 지능 등 갖가지 초능력을 발휘할 수 있게 되었다. 물론 모두가 이런 능력을 갖고 있지 않아 이 세대에서도 보이지 않는 계급이 존재한다. 구자윤, 귀공자, 긴 머리가 2세대로 이중 구자윤이 완벽체에 가까운 존재다. 하지만 어릴 때부터 살생, 고문, 폭력 교육을 받고 자라와 정서적으로 불안하며 너무 많은 뇌를 사용해 한 달에 한 번씩 기전을 맞지 않으면 뇌가 터져 죽는 부작용을 않고 있다.

<마녀>는 바로 이러한 갖가지 부작용으로 인해 생긴 능력자들 간의 암투이자 1세대와 2세대의 생존을 위한 싸움을 그린 작품이다.


마녀(魔女) Part2. The Other One

5.<부산행> – 두 사람이 부부가 될 수 있었던 놀라운 이유


-연상호 감독은 <부산행> 시사회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마동석과 정유미를 부부로 설정한 비하인드 스토리에 대해

원래는 연상연하 커플로 만들어서 연하남 이미지에 맞는 배우를 캐스팅 하려고 햇었다. 하지만 시나리오 작업을 함께한 박주석 작가와 회의 끝에 마초적인 캐릭터로 만들자고 결정하게 되었다.”
라고 말하면서 마동석을 캐스팅 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마초남 캐릭터를 사랑해주고 위로해 줄 상대 배우를 고민하게 되었는데, 감독은 고등학교 시절 다니던 이발소에 마동석 같이 생긴 이발사가 있었던것을 생각하다가 그 분의 아내가 매우 예뻤던 것을 떠올리게 되었다. 그래서 그 아내분과 비슷한 분위기의 배우를 찾다가 캐스팅 한 배우가 바로 정유미 였다고 한다.

-첫 촬영때 두 배우를 촬영하는데 기대했던 것 보다 너무 잘 어울렷고, 그때 이발소 부부를 보는 느낌이어서 너무나 만족스러웠다는 후일담을 전했다.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김혜수가 강수연을 추모하기 위해 남긴 의미심장한 영어 3문장 글

»출연 배우가 군대에 입대하자..실제 군부대 까지 따라와 촬영한 드라마

»추억의 ‘쥬라기 공원’ 배우들의 29년후 현재 놀라운 근황

»베일에 싸인 전지현의 실제 100% 성격에 맞춰 만든 이 캐릭터

»마동석의 새로운 제물(?)로 확정된 가여운 이 남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0
+1
6
+1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