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닝 업’ 대세 씬스틸러 차청화‧김재화 친동생 김혜화, 이번 주 특별출연 예고…다채로움 더한다

클리닝 업 차청화+김혜화 특별출연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SL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대세 ‘씬스틸러’ 차청화, 그리고 김재화의 친동생 김혜화가 이번 주 JTBC ‘클리닝 업’에 특별출연, 다채로운 서사를 더한다.

매력적인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안방극장을 사로 잡고 있는 JTBC 토일드라마 ‘클리닝 업’(연출 윤성식/극본 최경미/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SLL). 그 매력을 더욱 극대화 시켜 줄 차청화와 김혜화의 특별출연이 예고됐다. 이들은 각각 ‘맹수자’(김재화)의 동서 역과 베스티드 투자증권 IT 운영팀 ‘송미화’ 역으로 분해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남긴다.

먼저, 탄탄한 연기력으로 등장 만으로도 씬을 휘어 잡는 차청화는 수자의 가족 서사에 풍성함을 더한다. 천 가지 얼굴과 만 가지 꿍꿍이로 베스티드 미화원들의 실세가 된 수자가 유일 하게 맹수 같은 기를 펼치지 못하는 존재가 바로 가족. 아들 근우(권지우)가 사준 소중한 스카프를 함부로 갖다 버리는 남편(고인범)이 수자에게 하는 말이라곤 “밥 줘” 뿐이었고, 수자가 끔찍이 여기는 아들은 엄마의 말에 대꾸도 않고 눈조차 맞추지 않았다. 이런 냉랭한 분위기 속에서 차청화는 동서로 등판, 가족 내 수자의 처지에 쐐기를 박을 예정이다.

친언니 김재화를 향한 김혜화의 든든한 지원 사격도 놓칠 수 없는 포인트다. 작년 한 예능 프로그램에 동반 출연해 연기에 대한 높은 학구열과 열정을 드러냈던 ‘김자매’. 개성 넘치는 연기로 시청자들을 단 번에 매료 시킨 두 사람은 ‘클리닝 업’을 통해 드디어 한 작품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됐다. 베스티트 투자증권 IT 운영팀 ‘송미화’ 역을 맡은 김혜화는 수자의 공간인 미화원 휴게실을 찾는다. 베스티드 직원이 건물 내에서 투명인간 취급을 받는 미화원들을 왜 찾아 가는 지는 궁금증을 자극 하는 포인트. 친언니와 만나게 된 자매의 더할 나위 없는 연기 합도 기다려 진다.

제작진은 “이번 주 ‘클리닝 업’에 차청화, 김혜화 두 연기 고수가 찾아온다”라고 밝히며, “두 배우가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짧지만 강렬한 존재감을 남겼다. 겁 없는 미화원 언니들의 인생 상한가 도전기에 다채로움을 더할 두 사람의 출격에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클리닝 업’는 매주 토, 일 밤 10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