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 김현, “사람 좀 죽여줘요” 문가영 인질로, ‘김지영‧예수정’ 협박…반전 사연 긴장감 고조

배우 김현 [ tvN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배우 김현이 tvN 드라마 ‘링크’에서 반전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김현은 tvN 월화드라마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연출 홍종찬/극본 권기영, 권도환/이하 ‘링크’)에서 지화동 마을 주민 ‘조재숙’ 역을 맡아 캐릭터의 색깔을 톡톡히 표현해 냈다.

‘링크’는 18년 만에 다시 시작된 링크 현상으로, 한 남자가 낯선 여자의 온갖 감정을 느끼며 벌어 지는 감정 공유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첫 방송부터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펼쳐져 시청자들의 이목을 단 번에 집중 시켰다.

지난 13, 14일 방송된 3, 4회에서도 그 쫄깃한 긴장감은 계속 이어졌다. 여느 지화동 주민들과 다를 바 없이 평범해 보이던 재숙(김현 분)이 가정 폭력을 당하고 있다는 사실이 밝혀진 것. 재숙은 신고를 받고 온 민조(이봄소리 분)와 원탁(송덕호 분)을 돌려 보내는가 하면, 진한 화장과 화려한 옷차림으로 상처를 가리는 등 남편의 폭력을 혼자 참아 내고 있었다.

그러던 중 복희(김지영 분)와 춘옥(예수정 분)을 찾아가 평온한 얼굴로 “사람을 좀 죽여줘요. 나 봤어”라고 말해 극의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 올렸다. 남편에게 맞고 도망쳐 나오던 길에 다현(문가영 분), 복희, 춘옥이 냉장고에 무언가를 넣는 것을 목격 했다고 밝히며 묘한 미소를 짓기도.

끝으로 가정 폭력을 참아 왔던 사정을 털어 놓고, “진짜 죄송한데, 두 분이 안 도와 주시면 나 못 살아요. 다현이 인질 삼아 협박 할 수 밖에 없다고요”라고 울며 호소 하는 재숙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마음을 저릿 하게 만들었다.

김현은 당찬 지화동 주민 ‘조재숙’의 독특한 면모와 반전 사연을 탄탄한 연기력으로 완성했다. 열정 가득한 에어로빅부터 과감한 화장까지 화려한 겉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 캐릭터 만의 색을 완벽 하게 흡수 했을 뿐만 아니라 몸과 마음의 상처를 눈빛에 고스란히 담아 냈다. 앞으로 남은 이야기 속에서 김현이 또 어떤 활약으로 눈도장을 찍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판타지오 소속 배우 김현이 출연 하는 tvN 월화드라마 ‘링크: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는 매주 월, 화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