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래도 상습적인데?”…새 제보 쏟아진 자전거로 차량 '길막'한 아이

도로 위에서 자전거를 탄 아이와 대치하게 된 황당 사연이 화제가 된 가운데 아이가 상습범인 것 같다는 제보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지난 12일 한 지역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맨인블랙에 나온 아이랑 제가 겪은 아이랑 같은 아이인 것 같아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작성자 A 씨는 블랙박스 영상을 첨부해 상황을 설명했는데요.

A 씨는 “앞 사거리에 신호 기다리고 있는데 저 아이가 멈추더니 저를 힐끔힐끔 웃으면서 뒤돌고 쳐다 봤다”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아이에게 위험하니 비키라고 했는데요. 아이는 피하지 않고 약올리기만 했죠.

A 씨가 결국 차문을 열고 내리니 그제야 도망갔는데요. 당시 반대편에서 직진하는 차가 있어 아이가 위험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고 전했죠.

A 씨의 글에 지역 주민들의 걱정스러운 댓글이 이어졌는데요.

그런 가운데 “같은 아이를 봤다”라는 반응이 나왔습니다. 한두 개가 아니었는데요.

네티즌 B 씨는 “저희 집앞이라 남편 보여줬더니 남편도 몇 번 본 아이라고 한다. 사고날까 무섭다”라고 댓글을 남겼죠.

또다른 네티즌 C 씨도 “저도 이 아이 본 것 같다. 편도 1차로인데 차도로 아주 천천히 운전자 약올리면서 가더라”라고 했습니다.

이외에도 “저도 같은 거 겪었다”, “인도에서도 그러더라” 등 제보가 속출했습니다.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SBS-TV ‘맨 인 블랙박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