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윤준원, 한-태국 합작 BL드라마 ‘기이한 로맨스’ 주연 발탁

배우 윤준원, 한-태국 합작 BL드라마 ‘기이한 로맨스’ 주연 발탁
배우 윤준원, 한-태국 합작 BL드라마 ‘기이한 로맨스’ 주연 발탁

[스페셜타임스 정시환 기자] 배우 윤준원이 한-태국 합작 BL드라마 ‘기이한 로맨스’ (제작 ㈜한양제작소, ㈜스튜디오 스카이 | 연출 공자관)의 주연으로 발탁됐다.

‘기이한 로맨스’는 동아리 친구이자 무뚝뚝한 성격의 소유자 ‘성훈(윤준원 분)’과 새침하고 애교 많은 새끈남 ‘제이(세이브 사이사왓)’가 의문의 살인사건을 마주하며 범인을 찾는 과정에서 코믹과 추리가 더해진 청춘로맨스를 다룰 예정이다.

이번 작품의 주인공으로 발탁된 윤준원은 누적 조회수 2억뷰를 돌파한 웹드라마 ‘일진에게 찍혔을 때’ 시즌 1, 2와 시즌 3 ‘일진에게 반했을 때’의 완벽한 로맨틱 순정남 ‘서주호’ 역으로 국내 팬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그의 동양적 마스크와 매력적인 미소, 타고난 보이스가 만들어내는 이지적인 분위기 그리고 유창한 영어실력은 해외 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

극의 또 다른 주인공을 맡은 세이브 사이사왓(Save Saisawat)은 천진난만하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로 국내에서도 상당한 팬층을 형성한 태국의 인기 배우다. 현재 드러머로도 활동 중인 그는 인스타그램 26만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으며, 현재 촬영차 한국에 머무르고 있다.

‘기이한 로맨스’의 연출을 맡은 공자관 감독은 다수의 수작을 통해 영화적 완성도를 더하며 뉴 시네마 장르를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을 받고 있다. 매 작품 속 개인적 경험과 판타지를 조화롭게 녹여내며, 파격적인 볼거리와 차별화된 스토리를 선보이는 그가 연출을 맡은 이번 작품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메인 제작사인 ㈜한양제작소는 신세계 계열사 실크우드의 자회사로, “Peach of time” 제작을 통해 작품 완성도를 만들어낸 바가 있으며, 로맨스 전문 플랫폼 앱 ‘BLM’를 운영하고 있다.

jjubika1@naver.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