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빛부터 다른 ‘배우’ 김신영…’헤어질 결심’ 스틸컷에 깜짝

개그맨 김신영이 확 달라진 배우로서 면모를 보여줬습니다.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 측은 22일 신스틸러들의 스틸컷을 공개했습니다. 배우 이정현, 박용우, 고경표, 박정민, 김신영 등의 촬영 사진을 볼 수 있었는데요.

그 중 김신영은 특히 눈길을 끌었습니다. 본업인 개그맨이 아닌 배우로서 면모를 드러냈기 때문이었죠.

김신영은 극 중 해준(박해일 분)의 후배 형사 연수 역을 맡았습니다.

사진에는 강렬한 눈빛의 김신영이 담겼습니다. 증거물로 보이는 물건을 내밀고 있죠. 우리가 알고 있던 재기발랄한 면모를 찾아볼 수 없었는데요.

카리스마 넘치는 배우의 눈빛 그 자체였죠.

박찬욱 감독은 앞서 김신영 캐스팅 계기를 발힌 바 있습니다. 그는 “아주 옛날 ‘웃찾사’ 때부터 팬이었다”며 “탁월한 천재라는 생각이 들었다. 연기를 안 시켜봐도 당연히 잘 할 것 같았다”라고 말했죠.

직접 촬영을 해보니 ‘역시나’였는데요.

박 감독은 “(김신영은) 평생 연기해온 사람처럼 자연스러웠다. 캐치가 정말 빠르더라”라고 극찬했습니다.

네티즌들도 이날 공개된 스틸컷을 보고 극찬에 공감했는데요.

댓글에는 “진짜 눈빛이 확 달라졌다. 사진만 봐도 연기 잘한다”, “진짜 형사같다. 개그맨 이미지가 전혀 안 느껴진다”, “사진으로도 찢었다. 왜 캐스팅했는지 알겠다” 등의 반응이 이어졌습니다.

한편 ‘헤어질 결심’은 오는 29일 개봉합니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 CJ EN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