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개월 PT 받고 증량했는데…깜짝 놀랄 황광희 현재 몸무게

‘제국의아이들’ 출신 방송인 황광희가 몸무게를 밝혔습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TV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는 이종격투기선수 추성훈, 전 스피드스케이팅선수 모태범, 스피드스케이팅선수 김보름이 황광희와 함께 섬 생활한 모습이 전파를 탔습니다.

이날 추성훈은 모태범과 김보름에게 아침 운동을 제안했습니다. 그는 “우리 운동선수니까 아침 운동해야 하지 않겠냐”라고 물었는데요.

모태범은 황광희를 가리키며 “PT 3개월 받았다더라”라고 알렸습니다.

이에 추성훈은 “그러면 운동선수다”라며 황광희에게도 운동을 제안했죠. 그러면서 몸무게를 물었는데요.

황광희는 “53kg다. 솔직히 좀 증량한 거다”라고 고백했습니다.

황광희의 몸무게에 모두 놀랐는데요.

추성훈은 김보름에게 “광희를 들고 스쿼트 할 수 있냐”라고 물었습니다. 김보름은 “53kg는 그냥 (가능하다)”라고 쿨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곧바로 황광희는 김보름 어깨에 매달렸는데요. 단번에 성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사진출처=MBC-TV ‘안 싸우면 다행이야’>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