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작스러운 ‘코피’ 어떻게 대처할까?(+코피 예방)

대부분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코피는 날씨가 건조하거나 환경이 건조할 때 등 코 점막이 건조할 때 유발된다. 코 속이 건조해져 코를 둘러싼 점막이 손상되면서 출혈을 일으키는 것. 이 밖에도 코를 파거나 강한 충격이 전해졌을 때 상처와 손상을 입어 발생하기도 한다.

코피가 갑작스레 나면 당황해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모르는 경우가 많은데, 이에 코피 날 때 대처법과 함께 코피를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까지 소개한다.

코피 대처법

코피 대처법은 코피 종류에 따라 달라진다.

코피에는 전방출혈, 후방출혈 2가지 종류가 있는데, 전방출혈은 대부분의 이들이 겪는 코피로 코피의 90%는 전방출혈이다. 지혈이 어렵지 않고 소량의 출혈이 자주 반복된다. 전방출혈 시에는 머리를 앞으로 숙이고 콧등 아래 연골 부위를 손으로 쥐고 있으면 된다. 코피가 난다며 고개를 뒤로 젖히는 행동은 코피가 기도로 흘러들어갈 수 있기 때문에 절대 금물이다.

반면 후방출혈은 고혈압, 동맥경화 등 혈관질환 과거력이 있는 고령층에게 후방 비강출혈이 발생한 것을 뜻한다. 후방출혈 특징은 4~5일간 지속적으로 출혈이 계속되거나 지혈이 어렵고 재출혈 빈도가 높으며 출혈이 멈추지 않을 수 있다. 다량의 출혈이 멈추지 않을 때에는 병원에 방문하는 것이 좋으며, 계속되면 수술도 고려해야 한다.

코피 예방법

전방출혈 코피를 예방하려면 코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누울 때에는 베개를 높여 심장보다 머리를 높게 하는 것이 좋다. 평소 비타민C가 결핍되지 않도록 하여 미세혈관을 튼튼하게 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사진_펙셀스

파워업헬스가 추천하는 글

»우울하면 더 빨리 늙는다! “세포 노화 촉진”

»현대인 고질병 ‘VDT증후군’이란?(+자가진단법)

»카페인 NO! 루이보스차 효능 및 부작용

»고기보다 맛있는 시래기, 효능 알고 먹자!

»목디스크(경추추간판탈출증)&가슴통증 초기증상,목디스크한의원의 치료방법으로 개선이가능?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