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영화의 얼굴’ 우지현, 쿠팡플레이 ‘안나’ 출연…해맑은 에너지 불어 넣는다

배우 우지현 [눈컴퍼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독립영화의 얼굴’ 우지현이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에 해맑은 에너지를 불어 넣는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감독 이주영)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평단의 호평을 받은 정한아 작가의 장편소설 ‘친밀한 이방인’을 원작으로 한다. 2018년 ‘싱글라이더’를 통해 연출력과 작품성을 인정 받은 이주영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안나’가 신선한 캐스팅 조합과 뜨거운 연기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우지현이 ‘선우’ 역으로 합류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극 중 선우는 현주(정은채 분)가 운영하는 갤러리 소유 레스토랑의 요리부 막내이자 유미(수지 분)의 전 동료로, 소탈 하고 싹싹한 성격의 소유자다. 미묘한 긴장감과 탁월한 흡입력을 지닌 스토리 속 적시적소에 등장해 따사로운 기운을 불어 넣을 우지현에 더욱 기대감이 모아 진다.

그간 영화 ‘검은 여름’, ‘겨울밤에’, ‘더스트맨’ 등 다수의 독립영화에 출연 하며 특유의 눈빛과 흡인력, 섬세한 내면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자랑해 온 우지현. 독립영화계를 넘어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뫼비우스 : 검은 태양’, ‘마우스’, ‘지금 우리 학교는’까지 쌓아 온 역량을 유감없이 발휘, 캐릭터에 자신 만의 색깔을 덧입혀 완성 시켜 왔다.

특히,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매료 시킨 넷플릭스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에서는 시민들을 구조 하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특전사 출신 신입 구급대원 우신으로 분해 남다른 임팩트를 선사한 바 있다.

이렇게 매 작품 맡은 인물에 자연스레 녹아 들어 자신의 존재감을 부드럽게 각인 시키는 우지현이 ‘안나’에서 보여 줄 해사한 매력에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우지현을 비롯해 수지, 정은채, 김준한, 박예영 등이 출연 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 ‘안나’는 오는 24일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를 통해 만날 수 있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