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대신 집에서 먹는다… 호텔 밀키트 3선

코로나 시국을 지나오면서 간편 가정식(밀키트) 시장이 가파르게 성장했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국내 밀키트 시장 규모는 작년 2587억 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2020년 규모인 1882억 원보다 37.5% 늘어난 수치다. 코로나 이후에도 맞벌이 부부, 1인 및 2~3인 가구, 캠핑족 증가로 밀키트 성장세가 지속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뜨거운 밀키트 시장에 호텔업계가 다시 뛰어들었다. 과거 전적을 살펴보면, 2020년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찜하고 SNS에 올려 화제를 모으며 출시하자 한 달 새 2만 개가 팔린 ‘조선호텔 조선짜장’이 대표 성공사례였다. 짜장에 이어 조선호텔앤리조트가 중국식 냉면을 선봉으로 내세웠다. 롯데호텔 서울은 대표적인 여름철 보양식 삼계탕을 7~8월 두 달간 한시 판매한다.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이하 워커힐)는 레스토랑 양식을 구현했다.

▷ 더우니까 당기네~ 중국식 냉면

조선호텔 중국식 냉면. <사진 제공 = 조선호텔앤리조트>

조선호텔앤리조트는 ‘조선호텔 중국식 냉면’과 ‘조선호텔 크림새우’, ‘조선호텔 삼계탕’ 신제품 3종을 SSG닷컴을 통해 이달 출시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조선호텔 중국식 냉면’은 조선호텔의 대표 중식 레스토랑 ‘홍연’의 중국식 냉면의 맛을 가정에서도 맛볼 수 있도록 기획된 가정간편식 제품이다. 여름철 별미인 중국식 냉면으로 닭 육수의 깔끔함과 동치미 육수의 시원한 맛이 조화를 이룬다. 당근, 달걀과 새우, 오징어, 해파리 등 다양한 해산물 고명이 함께 구성돼 맛뿐만 아니라 보는 즐거움까지 느낄 수 있다. 탱글탱글한 면에 살얼음을 띄운 육수를 부어 먹으면 쫄깃한 식감과 함께 담백함이 더해진다. 중국식 냉면은 2인분(1,135g)으로 구성되며 가격은 1만3900원이다.

조선호텔 크림새우. <사진 제공 = 조선호텔앤리조트>

‘조선호텔 크림새우’ 또한 ‘식재료 본연의 맛을 살린다’라는 홍연의 이념이 담긴 제품이다. 바삭하면서도 쫀득한 새우튀김의 식감과 홍연의 기술로 완성한 상큼하고 부드러운 크림소스의 풍미를 담았다. 튀김기 또는 에어프라이어로 간편히 조리할 수 있으며 소스는 실온에서 10분간 자연해동으로 곁들이기만 된다. 신선한 양상추, 샐러드 또는 기호에 맞게 생과일, 견과류를 넣으면 더욱 풍부한 식감으로 즐길 수 있다. 크림새우는 1~2인분(380g)으로 구성되며 가격은 1만400원이다.

조선호텔 삼계탕. <사진 제공 = 조선호텔앤리조트>

여름철 보양식 메뉴로 빠질 수 없는 ‘조선호텔 삼계탕’은 능이버섯과 생강을 푹 고아 우려낸 육수에 신선한 국내산 닭고기, 대추, 찹쌀, 수삼으로 정성스레 조리해 몸에 기운을 돋워준다.

끓는 물에 중탕으로 데운 후 그릇에 담아 먹거나 전자레인지 이용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국내산 45호 삼계닭을 사용해 신선하고 쫄깃한 육질이 특징이며 국내산 찹쌀, 녹두가 가득 들어가 든든한 보양식으로 즐길 수 있다. 삼계탕은 1인분(900g)으로 구성되며 가격은 1만1900원이다.

조선호텔앤리조트 측은 “홍연의 인기 메뉴 중 하나인 중국식 냉면의 맛을 가정에서 즐기고 삼계탕으로 삼복더위를 떨치며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라면서 “지난 1월 칠리새우, 깐풍기, 소불고기, 나가사키 짬뽕 등의 제품도 누적 5만 개가 판매될 만큼 인기를 얻고 있다”고 전했다.

▷ 4년근 인삼 넣은 삼계탕 먹고 힘내볼까

롯데호텔 서울 프리미엄 토종 한방 삼계탕. <사진 제공 = 롯데호텔>

롯데호텔 서울은 선물 전용 프리미엄 밀키트 ‘토종 한방 삼계탕’을 출시했다.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판매한다.

롯데호텔 요리사들이 엄선한 최고급 재료로 만들었다. 무항생제 인증을 받은 칠갑산 토종닭을 사용해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한다. 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인증을 받은 4년근 이상 인삼을 구증구포(九蒸九曝, 아홉 번 찌고 아홉 번 말린)한 흑삼이 들어갔다. 면역력 증진에 좋은 수삼, 신선한 전복 등도 영양과 맛을 더한다.

또한, 구기자와 맥문동 등 몸에 좋은 한약재와 국내산 표고버섯, 밤, 대추, 은행 등을 넣어 푹 고아 우려낸 육수는 진하고 구수하다.

조리법도 간단하다. 해동한 닭과 국물용 재료 등을 조리법 순서에 따라 넣고 끓이면 된다. 닭고기를 다 먹은 후 누룽지를 끓여 먹는 죽도 별미다.

토종닭 2마리와 각종 재료, 조리 방법 등이 2인분 기준으로 보랭 백에 정갈하게 포장되어 제공되며 가격은 16만3000원이다.

구매 및 예약은 롯데호텔 프리미엄 온라인 숍 롯데호텔 이숍(e-SHOP) 또는 네이버 예약 페이지, 롯데호텔 서울 델리카한스에서 할 수 있다. 제주도 및 일부 도서 산간을 제외한 전 지역 택배 배송 가능하며, 4일 전 예약 필수다. 6월 30일까지 사전 예약 시 5%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호텔 측은 “드라이브 스루의 프리미엄 메뉴가 비즈니스 미팅 또는 부모님을 위한 식사로 많은 사랑을 받아 여름철 보양식도 특별하게 준비했다”고 전했다.

▷ 호텔 레스토랑 메뉴를 우리 집 식탁에 올린다

워커힐은 지난 14일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 3종을 출시했다.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는 ‘시그니처 채끝 스테이크’, ‘트러플 화이트 라구 파스타’, ‘쉬림프 비스크 리조또’ 등 3종으로 구성됐다. 재료 선정부터 조리법 개발까지 모든 과정에서 워커힐 셰프 군단의 까다로운 검증을 통과해 탄생했다는 것이 특징이다.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 3종. ‘시그니처 채끝 스테이크’, ‘트러플 화이트 라구 파스타’, ‘쉬림프 비스크 리조또’. <사진 제공 =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시그니처 채끝 스테이크’는 워커힐 레스토랑의 대표 메뉴인 스테이크를 바탕으로 개발했다. 진한 육향과 탄력 있는 식감을 자랑하는 채끝 스테이크에 깊은 풍미와 감칠맛을 담은 위스키갈릭크림소스와 트러플 양념을 곁들였다. ‘트러플 화이트 라구 파스타’는 고급스러운 트러플의 향미와 다진 고기로 살린 식감, 그리고 오랜 시간 뭉근하게 끓여낸 소스의 깊은 맛을 동시에 제공한다. ‘쉬림프 비스크 리조또’는 각종 갑각류로 만들어 진하고 깊은 맛이 매력적인 워커힐만의 시그니처 비스크 소스에 먹물 리조또, 풍성하게 올라간 새우, 으깬 감자를 더해 다채로운 풍미와 감칠맛을 동시에 선사한다.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 3종 개발을 총괄한 오성일 셰프. <사진 제공 = 워커힐 호텔앤리조트>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를 총괄 기획한 오성일 워커힐 호텔 셰프는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는 고객들이 음식을 준비하는 단계부터 맛을 보는 순간까지 긍정적인 경험만을 할 수 있도록 개발된 제품”이라며 “누구나 간편하게 워커힐 호텔 셰프의 손맛을 구현할 수 있도록 모든 노하우를 담았다”고 전했다.

‘워커힐 고메 프리미엄 밀키트’는 워커힐의 고메 스토어 ‘르 파사쥬’와 워커힐 공식 온라인 스토어, 온라인 유통 채널인 ‘프레시지’에서 판매한다. 가격은 6만9700원이다.

[권오균 여행+ 기자]

여행플러스가 추천하는 글

»벌써 왜 이리 더운게냐… 도심 속 휴양지 ‘프라이빗 풀캉스’ 3선

»5월에만 짧게 볼 수 있는 꽃, 샤스타데이지를 찾아 떠난 서산 여행

»사막 정원 미국, 조슈아트리국립공원 깨알꿀팁

»“이것만 알면 된다” 스리랑카 지역별 여행꿀팁

»133년 만에 최초 공개된 물랑루즈 풍차 속 비밀의 방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