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음식 ‘단무지’ 버리지 마세요!

안녕하세요, 아꾸입니다!

오늘 냉장고를 열어 보니

배달 음식을 먹으면서 받아놨던

단무지가 꽤 있더라고요.

저처럼 아까워서 버리지는 못하고

보관만 착실하게 해 두었다면

5분이면 뚝딱 만드는 초간단 밑반찬을 만들어 보세요.

매콤 새콤하고 아삭아삭한

단무지 무침 레시피 공유해 드릴게요:)

배달 음식 단골 반찬 ‘단무지’
버리지 않고 단무지 무침 만들기!

단무지는 워낙 가성비가 좋은 식재료(?)이기도 하니까

가끔 새콤 달콤 매콤하게 무친

단무지 무침이 먹고 싶을 때는

일부러도 사다가 무치곤 하거든요.

근데 또 배달 음식을 자주 먹게 될 때는

안 먹고 냉장고에 쟁여둔답니다.

5분 만에 뚝딱 만들지만

요놈이 라면이나 밥반찬으로도 기가 막히니까요.

-재료-

단무지 약 200g

부추 한 줌

다진 마늘 1T

고춧가루 1.5T

매실청 0.5T

식초 0.5T

참기름 1T

통깨 1T

요즘 콩국수에 빠져서

중국집에서 몇 번 주문해 먹었더니

이렇게 많이 모였네요.

볼에 담아 만들 준비 완료!

부추는 깔끔하게 세척해 총총 썰어주세요.

한 주먹 가득 나올 정도로

충분한 양을 사용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없으시다면 쪽파나 다진 대파로 대체해도 됩니다.

고춧가루와 다진 마늘 넣어주시고요.

매실청, 식초, 참기름 투하~

매실청은 설탕으로 대체해도 되고요.

식초는 단무지 간에 따라서

양을 조절해 주세요.

통깨까지 넣어주었으면

골고루 섞어주면 됩니다.

양념이 잘 묻어나도록

꼼꼼히 섞어주세요.

단무지 무침 너무나 쉽죠잉?

밑반찬 한 통이 금세 마무리됐어요!

밥이랑만 딱 먹기에는 조금 언밸런스하지만

물이나 국에 말아먹을 때는

무장아찌 느낌도 나는 게 잘 어울려요.

라면에는 또 이만한 게 없죠!

부추를 충분히 넣어줬더니

향긋하기도 하고,

새콤하면서 고소하답니다.

여기에 청양고추를 총총 다져서 넣어주면

매콤해지니 취향에 따라 추가해 보세요:)

집에 남은 단무지가 있다면

초간단한 단무지 무침 레시피로

중독성 강한 밑반찬 하나 뚝딱 만들어 보시길 바랍니다.

하루 마디가 추천하는 글

» 제철 토마토, 가지 잔뜩 넣은 영양 카레 만들기

»회식하기 좋은 24시 ‘형제들 감자탕’ 내돈내산 리뷰

»더위 식히는 가지 청국장 맛있게 끓이는 방법

»우거지 가득 ‘3일한우국밥’ 내돈내산 리뷰

»이연복 셰프가 극찬한 ‘꾸아’ 쌀국수 내돈내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