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ALL 입력하면 ‘그’ 손가락 이모티콘이…” 메신저 라인 ‘남혐 논란’

https://cdn.moneycode.kr/2022/07/19170841/b9af7d7d-197f-46eb-baf4-918d83261451.jpg

모바일 메신저 라인에서 특정 단어를 입력하면 ‘남성 혐오’를 의미하는 이모티콘이 자동 생성돼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19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조선비즈에 따르면, 앱 ‘라인’에 ‘작다’는 의미인 영어 단어 ‘small’을 입력하면 한 이모티콘이 자동으로 뜨는데요.

이는 국내외에서 길이를 재는 의미로 사용되고 있으나 급진적 페미니즘을 대표하는 온라인 커뮤니티 ‘메갈리아’의 로고와 유사해 국내에서는 문제가 됐습니다.

한국 남성의 성기가 작다는 비하의 의미로 사용되면서 논란이 됐었죠.

이는 실제 구글 안드로이드와 애플 iOS 등 모든 운영체제에서 같은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해외 버전, 국내 버전 동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라인 측은 조선비즈를 통해 해당 이모티콘은 라인 메신저 앱에서 지난 2014년부터 제공하고 있는 기본 손동작 패키지 내 95개 이모티콘 중 하나라고 밝혔는데요.

이어 우려하는 것과 달리 남성 혐오와는 관련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러한 ‘남혐’ 논란은 처음이 아닌데요. 여러 기업이 집게손가락 모양을 사용했다가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습니다.

이에 미국 CNN 방송이 한국 사회에서 격화된 성별 갈등을 집중적으로 조명하기도 했습니다.

CNN은 ‘왜 한국 기업들은 손 제스처에 불안해하나’라는 제목의 서울발 기사에서 남성 혐오와 관련한 논란을 전하며

“한국에서 수년 동안 ‘젠더 전쟁(gender war)’이 벌어지고 있고 이 전쟁이 최근 극한 상태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라인, GS25>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