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여행 떠난 노홍철, 뜻밖의 여행 메이트 공개되자 모두가 놀랐다

https://cdn.moneycode.kr/2022/07/20113912/atrh.jpg

방송인 노홍철이 해외여행 중

네티즌의 이목을 끈 여행 메이트
구독자 125만 여행 유튜버 빠니보틀
최근 성희롱 논란 빚었던 인물

instagram@rohongchul / instagram@panibottle_official
instagram@rohongchul / instagram@panibottle_official
instagram@panibottle_officialinstagram@panibottle_official

방송인 노홍철이 유럽 여행 중인 가운데 함께한 여행 메이트가 유튜버 빠니보틀인 것이 공개돼 화제가 됐다.

노홍철은 최근 스위스, 독일, 이탈리아 등 유럽을 돌며 “계획대로 늙고 있어”라는 태그와 함께 여행 중인 근황을 자신의 SNS를 통해 공유했다.

그런 가운데 그의 여행 메이트가 빠니보틀이라는 사실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었다.

빠니보틀은 지난 8일과 10일~11일 세 차례에 걸쳐 노홍철과 찍은 사진을 업로드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제가 좋아하는 투 샷이네요”, “이 조합 찬성”, “올여름 혼자 어때, 둘이 어때, 셋이 어때” 등 두 사람의 여행 소식을 반가워했다.

빠니보틀의 유튜브에 노홍철이 출연하지 않을까 하는 기대가 이어지고 있다.

MBC ‘무한도전’MBC ‘무한도전’

노홍철은 현재 방송인이자 사업가로 활동 중이다. 방송인이 되기 전 서점, 라디오 DJ, 여행사 등 다양한 일을 했다.

사업과 공연 MC를 병행하던 중 한 PD의 눈에 띄어 프로그램 ‘Dr.노의 KIN길거리’로 데뷔했는데 이는 굉장히 특이한 경우다.

노홍철은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그러던 중 ‘무한도전’, ‘1박 2일’에 섭외되면서 더 큰 인기를 누리게 됐다.

그러나 2014년 음주운전 사건 이후 자숙기간을 가졌지만 프로그램이 불발되거나 큰 인기를 끌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겪어야 했다.

2019년 ‘구해줘! 홈즈’와 ‘같이 펀딩’으로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남자 부분 최우수상을 받으며 5년 만에 과거의 명예를 어느 정도 회복했다.

현재는 방송인이자 사업가인 노홍철은 ‘저 세상 중고차 – 기어갓 (GEAR GODS)’ 출연 중이고 해외여행을 다니며 자신의 SNS에 근황을 전하고 있다.

youtube@빠니보틀 Pani Bottleyoutube@빠니보틀 Pani Bottle

빠니보틀은 여행 유튜버로 현재 125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해외여행을 주로 다녔지만 최근 국내 여행으로 영역을 넓혀 시골 여행, 한국에서 맛보는 세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또한 최근 국내 웹 드라마 최초로 칸에 진출한 ‘좋좋소’의 총감독을 맡아 호평을 얻었다.

이런 빠니보틀은 최근 성희롱 논란에 휘말리기도 했었다.

여행 유튜버 곽튜브가 올린 영상에서 곽튜브가 탄산수를 열다가 흘리자 “질질 싸네. 아주 그냥”이라는 농담해 일부 누리꾼들의 질타를 받은 바 있다.

youtube@곽튜브KWAKTUBEyoutube@곽튜브KWAKTUBE
instagram@panibottle_officialinstagram@panibottle_official

빠니보틀은 지난 16일 네이버 NOW ‘걍나와’ 6회를 통해 해당 발언과 관련해 해명하기도 했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빠니보틀은 “너무 매력적이다. 33년 모태솔로 기록을 깨고 싶다”며 빠니보틀과 결혼하고 싶다는 질문을 첫 질문으로 골랐다.

이에 “정확하게는 34년 모태솔로다. 그래서 여자 앞에서 말을 못 한다. 실수도 많이 한다”고 운을 뗐다.

“최근 동료 유튜버 곽튜브, 여성 두 분과 함께 여행 가는 콘텐츠를 올렸다”며 “제가 말실수를 진짜 많이 하더라. 키 크신 여성분이 있으셨는데 ‘키가 커서 무섭다’라는 말도 했다”며 회상했다.

특히 논란이 된 사건에 대해 “웃기려고 한 건데, 되게 싸해지더라. 이 모든 원인이 연애를 안 하다 보니 생긴 게 아닐까 싶다”고 해명했다.

노홍철과 빠니보틀은 여행/여가 플랫폼인 ‘여기어때’ 광고에 출연하며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하율 에디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