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4마리 부담..” 영식 말에 현숙 “자기소개 때 얘기하지 말걸” 눈물

https://cdn.moneycode.kr/2022/07/21092121/0f33c918-14bf-4151-81f8-777dba47181d.png

‘나는 솔로’ 9기 현숙이 반려견 문제로 눈물을 보였습니다.

20일 방송된 SBS PLUS ‘나는 솔로’에서는 첫 번째 데이트에 나선 9기 솔로남녀들의 모습이 그려졌는데요.

이날 영식은 자신을 선택해준 현숙, 영숙과 다대일 데이트를 나섰습니다.

식사시간 이후 잠시나마 단둘이 이야기하는 시간이 생겼는데요.

이때 영식은 “자기소개 했을 때 걸렸던 부분이 있다. 다견(多犬)..”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선 자기소개 당시 현숙은 “강아지 4마리를 키우고 있다”며 “강아지가 제 라이프 사이클에 굉장히 영향을 미친다. 내 자식이다”라고 말한 바.

영식은 “아무래도 부담감이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습니다. 반려견으로 인해 데이트에 문제가 생기는 상황에 대해 “좀 이상할 수 있다”고 말했는데요.

현숙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영식님과 한 번 더 이야기해보고 싶다. 그 부분 때문에 이야기조차 할 수 없는 건 좀 그렇다”며 “지금 약속을 잡고 싶다”고 직진녀의 모습을 보였죠.

영식은 “강아지에 대한 부분이 해결이 어렵다”고 했고, 현숙은 “이 부분은 빼고 이야기하자. 다른 누구도 의문을 제기할 수 있다. 그 부분 외로 이야기를 해보고 싶다”고 재차 마음을 표현했는데요.

데이트가 끝난 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현숙은 “후회했다. 자기소개 때 그 이야기를 하지 말걸… 영식님 굉장히 노멀하고 좋은 분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런 생각을 가지고 있다면 굉장히 많은 분들이 그런 생각을 가지고 있을 거다”라며 “저에겐 큰 숙제다. 제게 소중한 걸 포기할 수 있을까 싶다. 저를 좋아한다면 이해해주지 않을까..”라며 끝내 눈물을 보였습니다.

<사진·영상출처=나는솔로>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