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영우’ 1부 대본 보고 “무조건 해야겠다” 생각 들었다는 강기영

https://cdn.moneycode.kr/2022/07/21162127/49440bcf-3653-4c06-8ece-7c8c85612097.png

배우 강기영이 드라마 ‘우영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습니다.

21일 ‘넷플릭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정명석 변호사 역을 맡은 강기영의 인터뷰가 공개됐습니다.

먼저 ‘싱크로율이 가장 높은 배우는 누구인가’라는 질문이 나왔는데요. 이에 강기영은 “단연 우영우”라고 답했는데요. 이어 “다른 배우가 우영우를 하는 게 상상이 안 된다. 무조건 우영우 역은 박은빈”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처음 배역을 제안받았을 때 반응이 궁금하다’는 질문에는 “1부 대본을 보고 나서 ‘무조건 한다. 감독님 작가님 바짓가랑이를 잡고서라도 난 이걸 할 것이다’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는데요.

작품 속 애드리브에 대해서는 “우영우 변호사와 첫 대면할 때 하나도 재미없는 얼굴로 ‘되게 재밌어요’라고 했는데 감독님이 너무 좋으셨던 것 같다. 예고에도 써주시고, 5분 메이킹에도 써주셨더라. 어떤 게 살지 저도 모르니까 기대해달라”고 전했습니다.

<사진·영상출처=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