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차 사유에 ‘생일파티’라고 적은 직원…지적한 제가 꼰대인가요?”

https://cdn.moneycode.kr/2022/07/24233621/b63b5de8-553f-4b45-85ec-6900477f63d9.jpg

최근 한 젊은 직원이 연차 사유에 ‘생일파티’라고 적었는데 이를 지적하는 게 ‘꼰대’인지 묻는 사연이 공개됐습니다.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연차 사유에 생일파티라고 적는 직원’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본인을 인사과 직원이라고 소개한 A씨.

그는 “거두절미하고 회사 연차 사유란에 생일파티라고 적는 사람 어떤가요?”라며 입을 열었는데요.

A씨는 “제가 인사과인데 연차 사유에 생일파티라고 적은 사람에게 연차 사유가 이게 뭐냐고 명확하게 적으라고 했다”고 밝혔죠.

해당 사유를 제출한 직원 B씨는 “이보다 명확한 사유가 어디 있나요?”라고 반문했다고 하는데요.

이에 A씨는 “다음부터는 이렇게 적지 말라. 차라리 ‘개인 사유로 인해 연차 제출합니다’ 이렇게 쓰는 게 낫다”고 답변했다고 합니다.

연차 사유가 당황스러웠던 A씨는 지인들이 있는 메신저 단톡방에 해당 사연을 올렸다고 하는데요.

이에 몇몇 지인들은 A씨에게 “꼰대 같다”는 반응을 보였다는 것.

A씨는 최소한의 예의를 갖추고 쓰는 게 그리 어렵지 않은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자신이 꼰대 같은 생각을 한 것인지 네티즌들에게 의견을 물었습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애초에 사유를 왜 쓰는 거냐?”, “정당하게 자기 연차 쓰겠다는데 사유가 별로면 반려하나?”, “연차 사유 기재란이 있는 것부터가 시대 역행이다”, “내가 내 연차 쓰는데 왜”, “연차사유에 ‘휴식’이라고 적어서 결재올렸는데 ‘개인 사유’로 바꾼 적 있다”, “처음부터 그냥 개인 사유라고 쓰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 출처=픽사베이, 뉴스1>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