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세대 대표 그룹’ 아이브, 역주행 속 신보 ‘애프터 라이크’ 기습 컴백 예고…8월 22일 컴백 확정

아이브(IVE), 'After Like(애프터 라이크)' 커밍순 이미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아이브(IVE), ‘After Like(애프터 라이크)’ 커밍순 이미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4세대를 대표 할 ‘하이틴 퀸’으로 자리매김한 아이브(IVE)가 4개월 만에 컴백한다.

아이브(안유진, 가을, 레이, 장원영, 리즈, 이서)는 지난 24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세 번째 싱글 ‘After Like(애프터 라이크)’의 커밍순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는 화면 조정을 연상케 하는 여섯 가지 컬러바로 디자인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After Like’라는 앨범명과 함께 오는 8월 22일로 발매일을 확정 지어 팬들의 설렘을 고조 시켰다.

작년 12월 첫 번째 싱글 ‘ELEVEN(일레븐)’으로 데뷔한 아이브는 2021년 데뷔한 신인 아이돌 가운데 초동 판매량 1위를 기록할 뿐만 아니라, 타이틀곡 ‘ELVENE(일레븐)’으로 데뷔 7일 만에 초고속 음악방송 1위, 이후 지상파 3사 트리플 크라운 포함 해서 13관왕을 차지 했으며, ‘ELEVEN’을 기반으로 생산된 댄스 커버, 챌린지 등 다양한 콘텐츠의 유튜브 조회 수 만을 집계하는 빌보드 재팬의 ‘TOP User Generated Songs(톱 유저 제너레이티드송즈)’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해당 기록을 바탕으로 최근 발표한 ‘Billboard JAPAN 2022년 상반기 TOP User Generated Songs 차트’에서는 TOP 10을 차지하며 초대형 신인의 탄생을 알렸다.

이어 지난 4월 두 번째 싱글 ‘LOVE DIVE(러브 다이브)’를 발매한 아이브는 동명의 타이틀곡 ‘LOVE DIVE(러브 다이브)’로 미국 타임지 선정 베스트 K-POP 노래와 앨범으로 꼽혔으며, ‘Billboard Global 200(빌보드 글로벌 200, 최고 순위 15위)’ , ‘Billboard Global Excl. U.S.(빌보드 글로벌 미국 제외, 최고 순위 10위)’ 차트와 유튜브 뮤직에 15주째 랭크 되고 있다.

국내에서는 4세대 걸 그룹(2017년 이후 데뷔 그룹) 중 첫 멜론 차트 6월 월간 1위 및 써클(구 가온)차트 결과 디지털·스트리밍 월간 6월 1위 기록하는 등 시간이 지나도 식지 않는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또한, 지난 5월 1일 활동 종료 이후 방송 출연 없이도 77일 만에 역주행으로 지난 17일 SBS 인기가요에서 트리플 크라운을 차지하며 음악방송 10관왕을 달성하며 적수 없는 존재감을 이어 오고 있다.

‘ELVENE’과 ‘LOVE DIVE’는 미국 빌보드와 중국 QQ뮤직, 일본 라인 뮤직, 유튜브 뮤직, 빌보드 재팬 등 각종 글로벌 차트에서도 높은 성적을 거뒀다. 또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1억 스트리밍을 돌파 했으며 뮤직비디오 조회 수도 빠른 속도로 1억 뷰를 넘어 서며 주목 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현재까지도 2곡 모두 각종 온라인 음원 차트 상위권을 유지하며 남다른 화력을 증명하고 있다.

국내외 성적, 화제성, 대중성에서 모두 성공을 거둔 ‘ELVENE’과 ‘LOVE DIVE’에 이어 ‘After Like’로는 또 어떤 기록을 써 내려갈 지 신보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아이브는 오는 8월 11일부터 후지TV에서 진행 되는 가상 공간 이벤트 ‘버츄얼 모험 아일랜드 2022’의 테마송 주인공으로 확정됐다, 또 리더 안유진은 tvN 예능 프로그램 ‘뿅뿅지구오락실’에 출연 중이며 장원영은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뮤직뱅크’의 MC로 출연하는 등 공백기에도 활약을 이어 가고 있으며, 오는 8월 2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싱글 ‘After Like’를 발매한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