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의 햇살’ 다음은?…’우영우’ 하윤경이 차기작으로 검토 중인 캐릭터

https://cdn.moneycode.kr/2022/07/25160621/1a764b70-c2b6-4da3-8e0e-1005ff5c2369.png

배우 하윤경이 tvN 신작 ‘이번 생도 잘 부탁해’를 긍정 검토 중입니다.

OSEN은 25일 하윤경이 tvN 새 수목드라마 ‘이번 생도 잘 부탁해’의 러브콜을 받고 긍정 검토 후 출연 가닥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고 보도했습니다.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이번 생도 잘 부탁해’ 출연을 제안받고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라고 정정했는데요.

‘이번 생도 잘 부탁해’는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입니다. 환생을 거듭하며 19회차 인생을 살아가는 반지음과 인생에서 만난 운명의 남자 문서하가 다시 만나며 펼쳐지는 로맨스인데요. 앞서 신혜선과 안보현이 각각 반지음, 문서하 역을 긍정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윤경은 극중 반지음의 전생이자 문서하의 첫사랑인 윤주원의 동생 윤초원 역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인데요.

윤주원은 반지음의 이전 생인 18회차 인생인 캐릭터입니다. 윤초원과 생전 우애가 깊은 자매였던 만큼 19회차 인생에서 다시 만났을 때 어떻게 엮일지 기대를 모으는데요.

하윤경은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최수연 역으로 인기몰이 중이죠. 쿨하면서 배려심 깊은 성격으로 ‘봄날의 햇살’이라는 애칭까지 얻었는데요.

네티즌들은 “초원이 딱 어울린다. 찰떡이다”, “생긴 것도 닮았다. 확정하면 좋겠다”, “잘 어울리는 캐릭터 잘 받은 거 같다” 등 응원을 보냈습니다.

<사진출처=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유튜브 ‘스튜디오 리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