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희생양 vs 생일 몰카” 최이현 규칙위반 퇴소에 난리난 ‘환승연애2’

https://cdn.moneycode.kr/2022/07/29092250/f0f55edb-cc23-4376-8ae4-a155f0f4ed11.png

‘노제 닮은꼴’로 화제를 모은 메이크업 아티스트 최이현이 ‘환승연애2’에서 퇴소했습니다.

지난 22일 공개된 티빙 ‘환승연애2’에서는 충격적인 엔딩으로 네티즌들을 혼란에 빠트렸습니다. 여성 출연진 중 1명인 최이현의 퇴소 소식이 전해진 건데요.

이날 ‘환승연애2’ 출연진들은 다함께 술자리를 가졌습니다. 서로의 ‘X’가 누군지 모르는 상태지만, 편하게 이야기를 나누며 시간을 보냈죠.

그 중 최이현과 김태이는 서로에게 짓궃은 농담을 주고 받았는데요. 투닥거리며 싸한 분위기가 이어지기도 했죠.

다른 출연진들은 두 사람을 떨어뜨리고, 웃으며 말리는 등 상황을 정리하려고 했는데요.

이어진 인터뷰에서 선민기는 “둘이 성향이 잘 안 맞아보였다”고 설명했죠.

이지연도 “그냥 상극이다. 부딪치면 안 되는 사람. 화를 많이 내더라. 저는 ‘둘 다 선넘은 것 같은데?’ 이렇게 된 거다”라고 당황했던 상황을 전했는데요.

반면 김태이는 “제가 본의 아니게 좀 많이 놀렸다”며 “‘진짜 결이 맞다’고 밖에 설명이 안 된다”라고 말했죠.

최이현은 “사실 별 거 아니다”라며 웃었는데요. 그러면서 “이걸 우기고 있는 태이 씨가 저는 꼴 보기 싫은 거였다”라고 털어놨습니다.

결국 최이현은 테라스로 자리를 피했는데요. 홀로 테라스 소파에 누워 시간을 보냈죠.

이어 개인 스케줄로 먼저 숙소를 떠났는데요.

숙소를 떠나기 전, 작가에게 전화를 걸어 “제가 지금 잠들면 미팅 시간을 못 맞출 것 같다. 지금 집에 가서 좀 있다가 미팅 시간에 출발하려고 한다. 지금 출발해도 되겠냐”고 허락을 받았죠. 그는 비틀거리며 집 밖으로 나섰는데요.

그런데 이 모습이 최이현의 마지막이었던 겁니다.

출연진들은 정규민 생일을 맞아 깜짝 파티를 준비했는데요.

이때 편지 1통이 전달됐습니다. 편지에는 ‘최이현 님이 규칙 위반으로 퇴소하셨습니다’라는 안내가 적혀 있었죠.

출연진은 물론 VCR을 보고 있던 패널들도 모두 당황했는데요.

최이현은 ‘환승연애2’ 1화부터 ‘노제 닮은 꼴’로 가장 많은 화제를 모은 출연진인데요. 그런 만큼 퇴소와 관련해 여러 가지 추측이 나오고 있는 상황입니다.

한편 ‘환승연애2’는 매주 금요일 오후 4시 공개됩니다.

<사진출처=티빙 ‘환승연애2’>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