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 미국식 버거 맛집 ‘처비스(CHUBBY’S)’ 내돈내산 솔직 리뷰

https://cdn.moneycode.kr/2022/07/29113922/DA-1.jpg

안녕하세요, 아꾸입니다!

지난주에는 거의 매일같이 배달을 했던 것 같아요.

날씨도 우중충하고 습했던 탓인지 만사가 귀찮아 음식 하기가 싫더라고요.

그때 시켜 먹었던 배달 부평 맛집을 공유해 드리려 하는데요.

미국식 버거와 피자로 유명한 처비스(CHUBBY’S)라는 곳이랍니다.

부평 미국식 버거 맛집 ‘처비스(CHUBBY’S)’
내돈내산 솔직 리뷰

사실 버거는 패스트푸드라는 인식 때문에 가성비 면에서도 좋았으면 하는 바람이 있잖아요.

하지만 요즘에는 버거도 점점 더 레벨 업을 하고 있어서 가격이 그다지 저렴한 편은 아니랍니다.

그래도 금액에 비해서 맛과 퀄리티가 어떤가 이게 가성비의 중요 포인트이기 때문에 그것을 중점으로 솔직 리뷰를 해 볼게요.

우선 부평 맛집 처비스에서는 HEXA 치즈버거(9,500원)와 풀드포크버거(8,900), 감자튀김(3,500원)을 주문했습니다.

세트도 있었지만 제로 콜라로 변경이 따로 되지 않아서 그냥 단품과 프렌치프라이를 추가했습니다.

어니언 튀김은 리뷰 이벤트였어요.

도톰하게 썰려 튀겨진 감자튀김은 완전 제 입맛 저격이었답니다.

어니언링은 살짝 눅눅한 느낌이 있어서 아쉬웠어요.

버거 포장 박스 겉에는 각 어떤 버거인지 적혀 있었어요.

왼쪽이 헥사, 오른쪽인 풀드포크입니다.

빵이 살짝 틀어져 왔는데요.

완전 따끈한 상태였어서 마음에 들었어요.

틀어진 김에 열어보기.

치즈 소스와 양파 카라멜라이징, 채소들, 패티까지 차곡차곡 들어가 있었어요.

부평 맛집의 버거 속은 꽤 알차게 들어가 있답니다.

HEXA 치즈버거는 양파와 치즈의 진득한 풍미가 특징이었고요.

중간중간에 새콤한 맛의 소스까지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부평 맛집 풀드포크 버거 속의 모습입니다.

편스토랑에서 박솔미 님이 풀드포크를 상당히 맛있게 요리해 드시는 모습을 보고 궁금해서 주문해 봤는데요.

엄청나게 부드럽고 육즙 팡팡을 상상했지만 살짝 짭조름하고 육질은 쫄깃한 장조림 느낌..? 이 나더라고요.

실망 정도는 아니었지만 생각보다 아는 맛이라 새롭거나 놀랍지는 않았어요.

버거만 먹었을 때로 평점을 주자면 5점 만점에 4점 정도 주고 싶어요.

특히 빵이 뽀송뽀송하면서 푹신하니 여느 버거들과는 다른 매력이 있었거든요.

하지만 미국식 버거와 피자로 유명하다고 해서 기대하고 주문했던 곳이었던 것에 비해서는 어떤 면에서 ‘미국식’이라는 것을 느껴야 하는지 잘 모르겠고, 가격 대비 그렇게 가성비 좋은 맛이다 만족하지는 못하겠더라고요.

다음에 피자로는 한번 더 주문해 보고는 싶지만 솔직히 버거는 딱히 다시 찾지는 않을 듯합니다.

부평 맛집 ‘처비스’ 솔직 리뷰 마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