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31일) 성수대교에서 비키니 입고 오토바이 타던 커플의 정체

https://cdn.moneycode.kr/2022/08/01083621/4294da47-ca9c-4782-bbe4-a28bf01642bf.jpg

“아니 내가 지금 뭘 본 거야?”

서울 도심 지역에 출몰한 비키니 차림의 오토바이 커플이 온라인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트위터 등 주요 SNS에는 지난달 31일 강남구, 성동구 인근에서 촬영된 사진이 공유됐습니다.

게시물에 따르면 같은 날 한 남성 오토바이 운전자는 비키니 수영복 차림의 여성을 태우고 곳곳을 누볐는데요. 남성 운전자 또한 상의를 탈의한 채 운전을 하고 있었다고.

무엇보다 이날 전국은 장맛비로 하루종일 비가 내렸던 상황. 태풍 ‘송다’ 영향으로 돌풍이 불기도 했는데요.

일각에서는 교통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위험한 행동이라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이와 관련, 조선일보는 해당 남성이 유튜버 보스 제이(BOSS J)라고 밝혔는데요. 보스 제이 측은 이 같은 라이딩을 한 이유에 대해 “퍼포먼스로 봐 달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요즘 세상 살기 너무 팍팍하지 않나. 자유롭게 바이크를 타고 즐기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도 했는데요.

함께 바이크를 탄 여성은 보스 제이의 지인. 선정성 논란이 일자 “꾸밈없는 모습 보여주고 싶었다. 다른 의도는 없었다”고 해명했습니다.

네티즌들은 “외국 아니고 한국에서 저러고 다녔다니”, “애들 볼까 봐 무섭네”, “저 정도면 공연음란죄 성립되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트위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4
+1
3
+1
1
+1
13
+1
4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