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휴가 반납했다” 쌍용차, 토레스 출고 확대 총력전

https://cdn.moneycode.kr/2022/08/01122924/aaa.jpg

쌍용자동차가 토레스 출고 확대를 위해 여름휴가를 반납하는 등 총력 생산에 나섰습니다.

쌍용차는 연간 한 번뿐인 여름휴가를 반납하면서까지 고객 출고 대기 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특근을 단행하는 경우는 이례적인 일인데요. 노사가 한마음이 아니면 불가능합니다.

쌍용차는 7월 11일부터 주간 연속 2교대 시행을 통한 생산능력 확충으로 계약 물량만 5만 대에 이르는 신차 토레스에 대한 안정적인 양산체계를 구축한 바 있으며, 토레스가 시장에서 큰 호평을 받으며 계약물량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2교대 전환 및 생산 물량 증대를 통해 고객의 성원에 보답해 나갈 계획입니다.

한편 쌍용차는 토레스의 생산물량 확대에도 단기간 내 계약물량이 폭주하면서 부품공급의 한계로 옵션 사양 선택에 따라 계약 순서대로 생산이 이뤄지지 않아 출고 혼선 등 고객을 불편하게 한 점에 대해 영업 일선에 안내문을 통해 양해를 구하고 계약 일자별 생산 가능한 일정을 수시로 공지할 계획입니다. 또한 8월부터는 부품 공급 문제 해소 등 생산량을 점진적으로 증대해 나갈 예정입니다.

또한 토레스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있는 12.3인치 인포콘 AVN의 내비게이션 맵사이즈를 10월 상품성 개선을 통해 풀사이즈 업그레이드를 진행할 예정이며, 홈페이지에서 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설치하거나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업그레이드할 수 있도록 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스마트 미러링 서비스 등은 사전 계약단계에서 이미 인지해 고객 니즈를 반영한 상품성 개선을 위해 현재 개발 중이며, 개발 완료되면 빠른 시일 내 적용될 수 있도록 조치할 방침입니다.

쌍용차 관계자는 “5만 대에 이르는 토레스 계약 물량을 조금이라도 빨리 고객에게 전달해 드릴 수 있도록 여름휴가 기간에 특근을 시행하게 됐다”며, “그동안 쌍용자동차를 믿고 기다리며 성원해 주신 고객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정성을 다해 최고의 품질로 보답하겠다”고 전했습다.

stiboxer@naver.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