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동 떡국떡을 ‘물’에 바로 담그면 안되는 이유

https://cdn.moneycode.kr/2022/08/04102330/ㅁㄷㅈㄷㄱㄹ.jpg

냉동 떡국떡 해동법

물에 바로 담그지 마세요

안녕하세요 줌마 토깽입니다^^

평소 마땅한 반찬이 없으면 한 끼 식사로 좋은 떡만둣국을 끓여 먹곤 하는데요

떡국을 냉동실에 꽁꽁 얼려둔 상태라 해동을 해야 하는데 보통은 그냥 물에 바로 담그시지요?

오늘은 떡국떡을 물에 바로 담그면 안 되는 이유를 소개해 드릴게요!

감사하게도 시부모님께서 직접 뺀 떡국떡을 보내 주시는데요

양이 너무 많으니 냉동실에 얼려두면서 먹고 싶을 때 조금씩 꺼내 먹어요

이렇게 꽁꽁 얼린 떡국떡은 끓이기 전 해동과정이 필요한데요!

보통은 위 사진처럼 찬물에 바로 담그실 거예요

하지만 방송에서 요리 전문가분에 의하면 냉동 떡국떡을 찬물에 바로 담그지 말라고 하시더라고요!

그 이유는 찬물에 바로 해동하면 떡국떡이 자칫 갈라지기 쉬울뿐더러 고유의 맛이 빠져나간다고 해요

따라서 찬물에 바로 담그는 대신 간단한 대처법이 있는데 이때 필요한 건 ‘지퍼백’이에요

이 지퍼백에 끓여 드실 떡국떡 적당한 양을 담으세요

여기서 주의할 점!
지퍼백 입구를 잘 잠그세요

그다음 넓은 볼에 찬물을 적당히 받아줍니다

자! 이제 여기서

평소 우리가 하던 방법과 전문가님과의 차이가 나는데요

바로 평소에는 찬물에 떡국떡을 바로 담가주었다면 요리 전문가님은 지퍼백에 담아 물에 담그는 거예요

이렇게 비닐에 넣고 해동하면 갈라짐도 막고 떡의 맛 성분이 빠져나감을 방지해줘서 더 맛있어진다고 해요

참고:지퍼백에 물에 뜨려고 하면 무거운 그릇을 올려 두시면 됩니다

확실히 찬물에 바로 담근 떡국떡은 물 색깔이 뿌옇게 변했는데요

물에 직접 닿으니 떡국떡 고유의 맛 성분이 쉽게 빠져나갈 것 같긴 해요

또한 떡국떡 갈라짐도 많을 수 있고요

반면 지퍼백에 넣은 냉동 떡국떡은?

일단 지퍼백에 담겨 있으니 물 색깔을 뿌옇지 않고 깨끗하답니다

지퍼백 떡국떡을 확인해보시면 공기의 접촉이 덜해 갈라짐도 적고요

정말 지퍼백 하나를 더해줌으로 결과는 확연히 달라지는데요

떡국떡 갈라짐도 막고 맛과 성분이 빠져나가지 않아 더 맛있다니 참 좋네요

냉동 떡국떡 좀 더 맛있게 해동하고 싶다면 전문가분이 소개한 방법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방문 감사해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Copyright ⓒ 줌마 토깽,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