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증상자라도 확진자 접촉하면 신속항원검사 가능해진다

https://cdn.moneycode.kr/2022/08/04111123/ㄱㄷㅎ.jpg

시리즈카드뉴스
[카드뉴스]
무증상자라도
확진자 접촉하면
신속항원검사 가능해진다
헬스컨슈머
2022.08.02. 16:16 13 읽음

1
[헬스컨슈머]
보건복지부가 8월2일부터 코로나 검사가 적극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무증상자가 의사 판단에 따라 밀접접촉자 등 역학적 연관성이 입증되면호흡기 환자 진료센터 등에서 실시하고 있는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 건강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게 한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2
현재 60세 이상 고령층 등이 포함된 코로나 고위험군은 증상 여부에 관계 없이 보건소선별진료소와 임시선별검사소에서 무료로 검사가 가능하고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의사의 진찰 결과 검사가 필요하다고 판단하는 등 임상적으로 확진 가능성이 높고, 감염이 의심되는 경우 위주로만 비용을 지원해왔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3
그러나 최근 확진자가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개별 의료기관에서 환자의 역학적 연관성을 구체적으로 확인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 진찰을 통해 무증상자가 밀접접촉자 등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의료진이 구두로 간단하게 확인하여 건강보험을 적용할 수 있음을 안내할 예정이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4
호흡기 환자 진료센터 등에서는 증상, 기저질환 확인 등 기본 진찰을 하고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를 수행하게 되며, 검사비는 무료이므로 환자는 진찰료 본인부담금 5천 원(의원 기준)만을 부담한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5
단, 해외여행용·회사제출용 음성 확인서 등 개인적 사정이나 판단 등에 의한 경우는 종전과 같이 건강보험 급여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헬스컨슈머가 추천하는 글»김해 냉면집에서 30여 명 집단 식중독… 60대 남성 사망

»김해 냉면집에서 30여 명 집단 식중독…원인은 ‘이것’

»‘개구리 급식’ 납품업체, 해썹 ‘부적합’ 판정…

»영·유아용 치아발육기에서 녹물 발생…판매사, 자발적 리콜 결정

»코골이 치료 양압기, 효과 어느 정도인지 봤더니…‘깜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