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안 계세요?” 선 넘었다 말 나오는 주영훈 패드립

https://cdn.moneycode.kr/2022/08/05110623/52a8fd69-b80c-4ba4-8957-3a44a544e62c.jpg

방송인 겸 작곡가 주영훈이 패드립에 가까운 발언으로 뭇매를 맞고 있습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TV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에는 ‘이달의 소녀’ 츄 모녀가 등장했습니다.

이날 츄는 첫 번째 DNA 싱어로 출연했는데요. 어머니 강미선 씨와 이선희의 ‘아름다운 강산’을 불렀습니다.

모녀의 아름다운 하모니에 패널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는데요. 모델 이현이는 “어머님이 부러웠다. 보면서 ‘나도 저런 딸 한 명 있었으면’ 싶었다”고 부러워했습니다.

장도연도 “저는 저 무대 보면서 ‘나도 저런 엄마 있으면 좋겠다’ 했다. 엄마랑 같이 꼭 저 노래를 불러 보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습니다.

이를 들은 주영훈은 갑자기 “도연 씨 어머니 안 계시냐”고 질문, 분위기를 싸하게 만들었는데요.

이에 장도연은 “(어머니) 계신다. 살아 계신다”고 장난스럽게 받아쳤습니다.

방송 이후 네티즌들은 “무슨 저런 농담을 하느냐”, “장도연 아니었으면 갑분싸할 뻔”, “무례한 패드립이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영상으로 확인해보시죠.

<사진출처=SBS>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2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