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력 있는 남자한테만 어필?…속물 논란 해명한 ‘나는 솔로’ 옥순 (영상)

15
https://cdn.moneycode.kr/2022/08/21102647/5bb20a4f-e13d-41d0-9b7e-bee86a3d0d6a.jpg

‘나는 솔로’ 9기 옥순(가명)이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지난 18일 ‘나는 솔로’ 6기에 출연한 영수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나는 솔로 영수 옥순? 무슨 사이? Q&A’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습니다.

옥순은 “섭외 연락을 받았을 때 마침 제가 부산에 여행을 오는 일정이어서 섭외에 응하게 됐다”며 입을 열었는데요.

옥은은 ‘나는 솔로’에서 가장 힘들었던 것으로 “촬영자들끼리 몰입을 할 수밖에 없는 환경을 만들어서,  끊임없이 머리를 굴려야 하는 게 감정적으로 힘들었다”고 고백했습니다.

이날 옥순은 자신을 둘러싼 오해에 대해 해명했습니다.

옥순은 “속물적이라는 건 해명하고 싶다”고 말했는데요.

그는 “자기소개할 때 모든 출연자한테 리액션이 좋았다”며 “그런데 제가 영수와 광수한테만 리액션이 좋은 것처럼 나와서 옥순은 재력이 있는 남자한테 어필한다는 반응이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사실 속물 눈에만 속물이 보이는 거 아니겠냐. 저를 속물이라고 비판하셔서 억울했다”고 말했죠.

주식에 대한 것도 해명했는데요.

옥순은 “주식 이야기와 더불어 가계부를 꼼꼼히 쓴다고 이야기도 했는데 그게 싹둑 편집됐다”고 밝히며 “저는 월급 받는 거에서 소비할 금액, 투자 금액, 생활비와 여유 자금을 두고 투자를 하는데 마치 도박사처럼 나와서 (네티즌들이) 악플을 많이 다셨다”고 토로했습니다.

옥순은 최종 선택을 광수로 한 것에 대해서도 후회하지 않는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그는 “사실 최종 선택을 하고 싶었다”며 “가는 김에 끝을 보고 싶었고 제 성격 자체가 결과를 봐야하고 거절이던 뭐던 간에 아웃풋이라는 게 있어야하기 때문에 저는 그냥 안될거 알면서도 밀어 붙였던거는 있었다”고 전했죠.

한편 옥순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솔로’ 출연 소감을 진솔하게 남겨 이목을 끌기도 했습니다.

<사진·영상 출처=유튜브 ‘유진형’>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3
+1
7
+1
2
+1
25
+1
14

15

  1. 그만나와요..광수가 보는 눈이 있네요.
    역시 정신과의사이네요
    별 이쁘지도 않으면서 연예인병인가
    한번 출연했음 됐지 착각하지 마세요.
    평범한얼굴이고 사람들 보기엔 영숙이 훨나아요. 너무 나대는건 안좋아요
    행동조심하세요…사람들이 벌써 알아버렸네요.

    응답
  2. 의사라고하니 주저앉아 펑펑우는모습도 마음아파햇는데
    일반남자가 그랫다면 남자답지않고
    주책이라햇을것을ᆢ
    솔직해지세요.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