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혜진과 데이트 중 다른 여성들 몸매 칭찬한 ‘돌싱글즈3’ 유현철

0
https://cdn.moneycode.kr/2022/08/22111325/e9e3c571-728f-4501-a763-0ccb7c962579.png

‘돌싱글즈3’ 유현철이 연이은 말실수로 데이트 분위기를 싸하게 만들었습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N ‘돌싱글즈3’에서는 유현철, 변혜진 커플의 동거 일상이 공개됐는데요.

이날 변혜진은 피트니스센터 CEO로 근무 중인 유현철의 일터에 깜짝 방문했습니다.

직원들과 나눠먹기 위해 직접 만든 도시락을 꺼냈는데요.

특히 유현철은 변혜진을 소개하는 과정에서 나이를 잘못 말하는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유현철은 “92년생”이라고 밝혔지만, 변혜진은 90년생이었는데요. 자신의 나이를 착각한 유현철에게 변혜진은 “저기요”라며 정색했죠.

유현철은 “나이 잘 모른다. 무조건 90년대생이다”고 변명했는데요. MC 이지혜와 이혜영은 “서운할 수 있는 부분이다. 저건 좀 마이너스”라고 지적했습니다.

여기서 더해 유현철은 필라테스 강사인 직원들을 가리키며 “선생님들 엄청 날씬하지?”라고 칭찬했는데요.

변혜진은 직원들에게 “대표님이 다이어트 같은 걸 요구하냐”고 물었습니다. 유현철은 “보디 프로필 같이 찍자고 몇 번 얘기는 했다. 지금 찍어도 될 것 같다”고 말했고, 직원들은 눈치를 보며 “우린 우리끼리 찍겠다”고 선을 그었는데요.

유세윤은 “현철씨 아슬아슬하다. 굳이 혜진씨 앞에서 선생님들 날씬하다고 하냐”고 우려했고, 이지혜는 “표현이 세련되지 못하다. 과한 솔직함 때문에 본인의 마음이 왜곡돼 보일 수 있다”고 거들었습니다.

<사진·영상출처=돌싱글즈3>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