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돌아가신 아버지, 비닐팩에 보내드렸다” (양상국)

0
https://cdn.moneycode.kr/2022/08/22111629/6c551bec-597d-4b77-aa8e-72a487c422c3.png

개그맨 양상국이 아버지와 관련된 안타까운 이야기를 소환해 네티즌들의 마음을 울리고 있습니다. 21일 방송된 MBC-TV ‘복면가왕’에서였는데요.

이날 양상국은 1라운드 듀엣 대결을 펼쳤습니다. 015B ‘아주 오래된 연인들’을 부르며 옛 추억을 소환했죠.

이날 양상국은 홈캉스였는데요. 인차환의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를 부르며 자신의 정체를 공개했습니다.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는데요. “아버지가 코로나19로 돌아가셨다. 코로나19 장례식이 생각보다 특별했다. 아버지께 수의를 입혀 드릴 수도 없고 비닐팩에 보내드린다는 게 슬펐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이어 “그런 분들이 많이 계실 거다. 남은 인생이 멋있으니까 코로나19로 힘드셨던 분들도 멋지게 사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코로나가 정말 안타깝습니다” “그래도 잘 활동하는 모습 보기 좋아요” 등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MBC-TV>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