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어지면…” 08년생 팬 프러포즈에 ‘센스 만점’ 답변한 곽동연

0
https://cdn.moneycode.kr/2022/08/23103909/2aafd123-1d6c-4c68-a3b5-3c271a6e4d05-1.jpg

배우 곽동연이 팬들의 프러포즈에 재치 있는 답변을 남겨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지난 21일 곽동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영화 ‘육사오’ 홍보 차 팬들과 질문 놀이 시간을 가졌습니다.

곽동연은 먼저 영화 볼 때 집중 포인트가 있냐는 질문에 “배꼽! 자꾸 빠지니까”라며 ‘육사오’가 코미디 영화임을 알렸죠.

팬들과 소통을 이어간 곽동연.

곽동연은 이날 한 팬으로부터 “08년생은 배우님과 이루어질 수 없겠죠?”라는 질문을 받았는데요.

이에 그는 “이루어지면 이거 개봉 못해요”라고 남겨 웃음을 안겼습니다.

또 다른 팬은 “배우님 05년생이 무대인사에 혼인신고서 들고 가면 어떨거 같아요”라고 질문했고, 그는 “바로 잔소리지 뭐가 어때요”라고 답했죠.

무대인사에 진지하게 혼인신고서를 들고가겠다는 95년생 팬도 있었는데요.

이에 곽동연은 “식장부터 잡자”라며 화끈한 답변을 남겨 눈길을 끌기도 했습니다.

“1905년생은 안 되나요”라는 한 팬의 물음에는 “배울 점이 많겠네요”라며 재치 있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한편 곽동연은 오는 24일 개봉되는 영화 ‘육사오’에 출연했는데요.

바람을 타고 군사분계선을 넘어버린 57억 1등 당첨 로또를 둘러싼 남북 군인들 간의 코믹 접선극으로, 곽동연은 남측 군인 ‘김만철’ 역할을 맡았습니다.

<사진 출처=곽동연 SNS>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