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생방송 중 소속사 불만 토로…”회사 나가고 싶어”

2
https://cdn.moneycode.kr/2022/08/24104349/170ff15a-deca-4c43-a845-dcbaf2c991b6.jpg

가수 청하가 회사에 대한 불만을 토로해 그 이유에 관심이 쏠렸습니다.

최근 청하는 브이라이브(V LIVE)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는데요.

이 과정에서 소속사에 대한 불만 섞인 발언이 나온 것.

한 외국인 팬은 “청하가 월드 투어를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청하는 “내 버킷리스트이고, 나도 하고 싶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난 왜 안 시켜주는 거야? 이 MNH야”라고 말했죠.

팬들이 “회사 나가요?”라며 걱정을 하자, 청하는 “저 나가고 싶어요. 내보내 주세요”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청하는 해당 발언이 신경 쓰였는지 “이런 말 해도 되나? I take that back(방금 그 말 취소할게요)”라며 수습했는데요.

청하의 발언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확산했습니다.

청하의 팬들은 “사실상 청하가 키운 기업이나 다름없는데 요즘 청하를 방치하는 느낌이었다”며 소속사를 향한 불만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현재 해당 영상의 다시 보기는 삭제됐으며, 소속사 측은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

한편 청하는 지난 2016년 엠넷 ‘프로듀스 101’의 프로젝트걸 그룹 아이오아이로 데뷔한 후 이듬해 솔로로 변신했습니다.

‘롤러코스터’ ‘벌써 12시’ ‘스내핑’ 등 다양한 히트곡을 발매하며 대표적인 솔로 여가수로 자리 잡았습니다.

<사진·영상 출처=디스패치 DB, 네이버 브이라이브>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
+1
2

2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