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없어지는 쪽 택해” 서울 생활 정리했다는 ‘폭행 전과’ 양호석

0
https://cdn.moneycode.kr/2022/08/23145755/7569f91d-2383-44f7-b7b3-04697003f044.png

머슬마니아 출신 피트니스 모델 양호석의 근황이 전해졌습니다.

양호석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심경을 담은 글을 게재했는데요.

먼저 “나는 대부분의 사람과 연락을 끊었고 고맙게도 시간과 거리가 나를 대신해 끊어주기도 했다”고 운을 뗐습니다.

이어 “듣기 싫은 소리도 듣기 싫었고 껄끄러워지고 싶지 않았다”며 “화내고 싶지 않았기에 나는 내가 없어지는 쪽을 택했다”고 전했는데요.

끝으로 그는 “내가 선명해지는 동시에 내가 사라지는 기분은 아주 근사했다”라고 마무리했습니다.

한편 양호석은 한국판 ‘투 핫!’이라고 불린, iHQ 예능 ‘에덴’에 출연했는데요. 방송 당시 그의 폭행 전과가 재조명되며 논란에 휩싸였죠.

또 게임을 하는 과정에서 이성의 몸을 과도하게 터치하거나, 누구와도 베드 데이트를 하지 못하게 되자 “아, XX 짜증 나게”라며 물건을 집어던지는 등 돌발 행동을 보여 눈살을 찌푸리게 했는데요.

양호석은 지난 2일 프로그램 종영 이후 “흠 많고 부족하고 못난 놈을 끝까지 촬영에 임할 수 있도록 믿어주셔서 너무나도 감사드린다”며 소감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사진출처=양호석 SNS>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2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