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그라미’ 주현영이 밝힌 ‘우영우 인사법’ 만들 때 참고한 아이돌 노래

0
https://cdn.moneycode.kr/2022/08/25101833/dee3df31-b9c6-4531-a64a-5ce878b9f21d.jpg

“우 투더 영 투더 우, 동 투더 그 투더 라미~”

주현영이 화제가 된 ‘우영우 인사’의 탄생 배경을 밝혔습니다.

24일 다수의 매체는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종영을 기념해 주현영과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습니다.

이날 주현영은 ‘우영우’에 등장해 화제가 된 인사법에 대해 언급했는데요.

주인공 우영우(박은빈)과 그의 친구 동그라미(주현영)가 만나면 하는 특별한 인사법이죠.

해당 인사법은 주현영이 문지원 작가의 부탁을 받고 직접 만들었다고 하는데요.

당시 대본에 ‘우영우영우 동동그라미’ 이렇게 적혀 있었다고 하죠.

주현영은 “제가 ‘SNL’을 했었으니까 작가님이 한번 만들어보라고 미션을 주셨다. 처음에는 ‘어떡하지?’라고 숙제를 떠안은 기분으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주현영은 지난 2007년 빅뱅이 발표한 노래 ‘마지막 인사’를 언급했죠.

그는 “극 중에서도 티아라 선배님들의 ‘너 때문에 미쳐’를 부르는데, 세대가 비슷하다고 생각했다”라며  “당시에 빅뱅 선배님들의 ‘비 투더 아이 투더 뱅뱅’가 유행했었다”며 빅뱅의 ‘마지막 인사’에서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밝혔습니다.

주현영은 “작가님이 너무 좋아하셨다”고 덧붙였죠.

주현영의 아이디어로 빅뱅의 ‘비 투더 아이 투더 뱅뱅’이 우영우에서 ‘우 투더 영 투어 우’로 재탄생한 것인데요.

한편 해당 인사법은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패러디가 나오며 많은 인기를 끌었는데요.

주현영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우영우의 유일한 친구이자, 털보네 요리 주점 아르바이트생 동그라미 역할을 맡아 큰 사랑을 받았습니다.

<사진 출처=연합뉴스, ENA, 뉴스1>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