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릭♥나혜미, 만나기 힘들다” 전진 통해 알려진 부부 금실(영상)

0
https://cdn.moneycode.kr/2022/08/25101329/e2fa1a41-31a7-4f70-aa12-8cb9b9ff854f.jpg

‘신화’ 전진이 그룹 멤버 에릭과 배우 나혜미의 부부 금실을 언급했습니다.

전진은 지난 24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했습니다.

그가 속한 신화는 본인 외에도 에릭, 앤디 등이 결혼, 절반이 유부남이 됐는데요. 서로 처한 상황이 다르다 보니 대화 주제도 엇갈린다고.

전진은 “결혼한 세 명은 일, 미래에 대한 설계 등과 같은 이야기를 많이 하는데 나머지 세 명은 좋은 사람 알아보는 법에 대한 고민이 많다”고 설명했는데요.

MC 김용만이 “결혼한 세 부부는 자주 만나느냐”고 묻자 “앤디네 부부와는 얼마 전 같이 만나서 촬영도 하고 좋은 시간을 보냈다”고 답변했습니다.

이어 “그런데 에릭은 아내와 아직도 신혼인지 만나기가 힘들다”며 “두 커플 소망이 세 부부가 다같이 만나는 거다. 잉꼬 부부여서”라고 덧붙였는데요.

그는 남은 멤버 결혼 순서에 관한 물음에 “제가 첫 번째와 두 번째 결혼을 예측했다. 세 번째는 앤디가 여자친구 있는 줄 몰랐는데 느낌이 왔다”면서 “지금 느낌은 민우 형이 여자친구가 없는데도 이 다음엔 결혼할 것 같다”고 말해 호기심을 자아냈습니다.

이에 김용만은 “대박이다. 그러면 마지막 (결혼은) 누구일 것 같으냐”고 재차 질문을 던졌는데요.

전진은 “장난 삼아 툭 이야기하자면 김동완”이라며 “지금도 김동완은 혼자 잘 살아서. 취미 때문에 그런 것 아닌가”라고 예측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사진출처=MBC 에브리원>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0
+1
2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