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빵집서 철거된 노홍철 초대형 얼굴 동상…”운구차 타는 기분”

1
https://cdn.moneycode.kr/2022/08/25145034/7fe2db3a-f27a-40a6-b12b-f11a34b8d22d.jpg

방송인 노홍철이 초대형 얼굴 동상을 자진 철거했습니다.

노홍철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경남 김해 빵집 관련 다수 사진을 올렸습니다.

그는 “직원 연락 받고 정리 결정 해결. 운구차 타는 이 기분은 뭐지. 쓰린 마음”이라며 “안락한 숙소에서 calm calm calm 단 거랑 calm calm calm 반신욕 때리며 해산물과 calm calm calm”이라는 멘션을 남겼는데요.

문제의 동상은 지난 4월 오픈한 홍철책빵 드라이브스루 서커스점에 설치돼 있던 장식품입니다. 노홍철의 트레이드 마크인 입을 벌린 채 웃는 표정을 형상화했습니다.

그는 얼굴 동상 철거를 알린 뒤 “얼마나 재밌는 일이 생기려고 또. 5를 주면 95가 오는 럭키 가이”라면서 “한쪽 문이 닫히면 다른 문이 열린다. 좋아 가는 거야. 자영업은 늘 나를 성장시킨다”고 스스로를 북돋았는데요.

정황상 건물 안전 이슈가 불거진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네티즌들은 “형님 왜 떼느냐”, “아직 가보지도 못 했는데”, “위험해서 그런 거면 어디 세워둘 순 없나”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한편 노홍철이 운영 중인 홍철책빵 2호점은 월 매출 추정치만 5,000만 원대로 알려졌는데요.

가오픈 기간엔 주변 도로가 마비될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끌었습니다.

<사진출처=노홍철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1
+1
0
+1
2
+1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