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리닝 입고 갔다가..” 맛집에서 입장 거부 당한 여가수

0
https://cdn.moneycode.kr/2022/08/25122720/5baf7637-5bb6-4292-a600-0117debf8c40.jpg

가수 아이비가 맛집에서 입장 거부 당한 사연을 전했습니다.

아이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주에서 충격적으로 맛있게 먹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는데요.

공개된 사진에는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레스토랑이 담겼습니다. 파스타, 스테이크 등이 먹음직스러워 보였는데요.

아이비는 “최근 먹은 음식 중에 제일 맛있어서 잊혀지지가 않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죠.

그러면서 “정보도 제대로 안 보고… 창피하지만… 츄리닝 입고 갔다 일명 뺀찌 먹어서 차에서 급하게 옷 갈아입었다”며 “드레스코드 참고하고 가세요”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출처=아이비 SNS>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4
+1
2
+1
4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