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인 빙자부터 꽃뱀 악플까지…” 김정민, 前남친 ’10억 소송’ 논란 후 근황

3
https://cdn.moneycode.kr/2022/08/26102704/3ed4e540-4195-482b-9654-9ab9fb8aa06a.png

배우 김정민이 전 남자친구와 ’10억 소송’ 논란 이후 5년 만에 근황을 전했습니다.

25일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서는 한때 ‘예능 블루칩’이었던 방송인 김정민이 출연했습니다.

활발하게 활동하던 방송인 김정민은 전 남친과의 10억 소송으로 자취를 감췄었죠. 이후 5년 만에 근황을 공개한 것인데요.

김정민은 힘든 시간을 요가와 명상을 통해 이겨냈다고 합니다. 그는 교육과정을 이수 후 요가를 가르치고 있었죠.

활발했던 방송 활동을 한순간에 쉬게 했던 과거 논란에 대해서도 털어놓았습니다.

김정민은 “전에 사귀었던 남자친구와 스캔들 때문에 문제가 생겼고 방송을 지금까지 쉬게 됐다”고 입을 열었죠.

그는 “당시에 방송을 같이했었던 선배로부터 남자친구를 소개받았고 만나는 과정에서 나이 차가 있다 보니까 초반부터 결혼 얘기도 오가고 만났다”고 밝혔는데요.

이어 “사귀는 과정에서 나중에는 성격 차이를 비롯한 여자 문제라든지, 집착하는 부분들 때문에 제가 헤어지는 걸 요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불화가 생겼다고 하죠.

김정민은 “데이트 비용이라든지 사귈 때 처음에 저희 집이 거리가 멀어서 가까이에서 지내고 싶다고 했다”며 “그때 들었던 이사비용, 월세, 데이트 비용, 선물 등등 다 합해서 1억을 달라고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당시 금액 자체가 납득이 안 됐던 김정민은 거절했고, 그때부터 협박이 시작됐다고 하죠.

김정민은 “그래서 돈을 돌려주게 됐다. 그전에 선물 같은 건 다 반환이 된 상태였는데 일단 두려웠으니까”라며 “이후 관계가 정리됐다고 생각했는데 그 이후에도 계속 다시 만나는 걸 요구했고 거절하면 3억을 달라, 5억을 달라 점점 액수가 커졌다”며 먼저 고소를 하게 된 이유를 밝혔습니다.

김정민은 혼인 빙자부터 꽃뱀, 입에 담을 수 없는 악플들을 받아야 했다고.

김정민은 “합의를 하고 상대방은 유죄 판정을 받았고 나는 무죄 판결을 받고 현재까지 이렇게 방송을 거의 중단한 상태로 지내고 있다”고 말했는데요.

그는 “사실이 밝혀지면 다 해결될 거라 생각했고 오해해서 생긴 악플에도 상처받을 것도 없을 거라 생각했는데 이게 오해한 채로 잊혔다”고 씁쓸한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사진 출처=MBN ‘특종세상’>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1
+1
0
+1
4
+1
3

3

  1. 김정민 배우 나왔던 드라마 좋아했는데… 한동안 안보여서 궁금했어요. 다시 보고싶네요. 힘내시고~ 깡있고ㅠ사랑스런 모습 다시한번 기대합니다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