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하 의도 없었다” 뉴진스 안무 희화화 논란에 사과한 ‘스맨파’ 댄서

0
https://cdn.moneycode.kr/2022/08/26102717/5bc81ea2-19cd-432a-bd2c-b87b32eea465.jpg

댄스 크루 YGX(와이지엑스) 소속 댄서 박현세가 그룹 뉴진스(NewJeans)의 안무를 희화화했다는 논란에 대해 사과했습니다.

25일 박현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먼저 정말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는데요.

그는 “저는 뉴진스의 ‘Hype boy’ 챌린지를 장난스럽게 찍었고, 댓글에 민감하게 반응해 경솔한 판단과 잘못된 대처를 했다”며 “개인적인 행동으로 많은 분들이 피해를 입는 상황에 민폐를 끼쳐 면목이 없다”고 사과했습니다.

박현세는 “업로드한 영상은 뉴진스와 ‘Hype boy’의 안무가, 그와 관련된 누구도 비하하려는 의도가 전혀 없었다”고 해명했는데요.

‘뉴찐따쓰’라는 영상 제목에 대해서는 “영상 속 저희 네 명을 칭한 것이며 다른 분들이 아님을 말씀드리고 싶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뉴진스와 안무가, 뉴진스 팬, 영상을 보고 눈살을 찌푸렸던 모든 분께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박현세는 “경솔한 행동으로 피해를 입은 YGX 멤버 분들, YGX 팬 분들, 스맨파 관련 모든 분들과 댄서 분들께도 정말 죄송하다”며 다시 한번 고개를 숙였습니다.

앞서 박현세를 포함한 남성 댄서들이 그룹 뉴진스의 ‘Hype Boy’ 커버 영상을 ‘뉴찐따쓰’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올렸는데요.

영상에는 과장된 몸동작과 과한 표정 등으로, 조롱했다며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현재 해당 영상은 삭제된 상태입니다.

<사진 출처=트위터, 유튜브>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