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육이’…이혼·열애설 이후 조용하던 김C 근황 화제

3

‘뜨거운 감자’ 멤버이자 가수 김C가 근황을 전했다.

김C는 2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를 악 물어 본다”라며 운동 중에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C는 상체를 탈의한 채 근육 운동에 집중하고 있는 모습. 마른 몸이지만 탄탄한 근육이 눈길을 끈다.

그는 “한국 언더그라운드 클럽씬에서 제일 늙은 디제이로 살아 가는것이 기쁘기도 하지만, 오늘 같이 폭우는 내리고 택시는 없고, 끝끝내 바이닐로만 음악을 틀겠다고 두 개의 바이닐 가방을 끌고 집까지 걸어 오는 길. 이를 악 물어 본다. 조금만 더 해보자고. 넋두리”라고 전했다.

한편, 1971년생으로 만 51세가 되는 김C는 2000년 밴드 뜨거운 감자를 결성해 데뷔했다. 2014년에는 갑작스런 이혼 발표와 함께 유명 스타일리스트와 열애 중인 사실이 알려져 교제 시점과 관련해 논란이 일었고, 이후 방송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사진출처=김C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0
+1
12
+1
4

3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