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27일) ‘빅마우스’ 시청자 안달나게 만든 윤아·김주헌 인스타 글

1

‘빅마우스’ 정체에 궁금증을 더해가는 가운데 배우 김주헌과 ‘소녀시대’ 겸 배우 임윤아가 올린 글에 네티즌이 폭발적으로 반응했습니다.

지난 27일 MBC-TV ‘빅마우스’ 10회가 방송됐습니다. 희대의 천재 사기꾼 ‘빅마우스’가 누군지에 대해 의견이 더욱 헷갈리게 됐는데요.

이날 김주헌은 방송 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1장 올렸습니다. 그는 칠판에 “나는 누구인가?”라는 글을 써뒀는데요. 펜으로 가리키며 여유로운 눈빛을 보냈죠.

네티즌들은 “이게 뭐라고 괜히 열받는다”, “와중에 잘생기고 글씨를 잘 써서 더 킹받아”, “그러니까요. 도대체 누구인가요” 등의 반응을 보였는데요.

방송 후 임윤아가 올린 글도 같은 반응을 끌어냈습니다.

임윤아는 “그래서 빅마우스는 누구?”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올렸는데요. ‘빅마우스’ 촬영 중 찍은 거였죠. 네티즌들의 궁금증은 점점 커지고 있는데요.

한편 ‘빅마우스’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됩니다.

<사진출처=김주헌 SNS, 임윤아 SNS>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0
+1
0
+1
1
+1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