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는 게 없는 '무도 유니버스' 예언 짤에 대한 김태호 PD 반응

0
https://cdn.moneycode.kr/2022/09/02111023/cf653469-6d1f-4eac-9242-1c7bc6131d45.png

김태호 PD가 ‘무도 유니버스’를 언급했습니다.

지난 26일 지코 유튜브 ‘5분 만 : 기브 미 어 미닛'(Give me a minute) 5번째 에피소드에서는 지코가 김태호 PD와 만났습니다. 5분 인터뷰를 진행했는데요.

지코는 김 PD의 근황을 물었습니다. 그러면서 ‘무도 유니버스’ 이야기가 나왔는데요.

‘무도 유니버스’는 MBC-TV ‘무한도전’에서 나온 장면, 발언들이 미래를 예언했다는 세계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없는 게 없는 무도’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상황에 들어맞는 상황들로 웃음을 자아내는데요.

지코는 “잊을만 하면 올라오는 무도 짤들 이런 거 있지 않냐. 예언이 적중하는 게 이상하게 타이밍상 그런 게 많더라”라고 언급했죠.

김 PD는 “무섭긴 하다. ‘무한도전’에는 없는 게 없다”라고 인정하면서도, “워낙 많이 찍었다. 박명수 씨나 이런 분들이 엉뚱한 얘기를 많이 했다. 그런 일이 많이 생기니까 바로 회자가 되는 것 같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당시에는 무슨 헛소리야 하는데 현실이 되면 무섭긴 할 거 같다”, “이건 찾아내는 사람이 더 무서운 거다”, “최근에 김신영 ‘전국 노래자랑’ 짤 보고 진심 무서워졌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출처=지코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