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화보 논란엔 '댓글창 폐쇄' 하더니…본인 유튜브 홍보 중인 한혜진

6
https://cdn.moneycode.kr/2022/09/02111142/9c240fd2-e0b3-4e39-ac26-9369e08712fd.jpg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청와대 패션 화보로 논란이 된 가운데 유튜브 홍보에 열의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혜진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을 올렸습니다.

그는 “유튜브로 공개되는 저희 집 랜선 집들이. 오늘 저녁에 놀러오세요. 감사합니다”라는 멘션을 적었는데요.

이날 최근 오픈한 유튜브 채널 ‘한혜진’을 통해 이사한 새집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해당 홍보 게시물을 보는 여론은 그리 좋지 않은 상황. 한혜진이 참여한 패션 화보가 국격을 떨어뜨렸다는 비판에 직면했기 때문인데요.

그는 지난달 22일 공개된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의 ‘청와대 그리고 패션’ 화보를 찍은 바 있습니다.

문제의 화보 촬영은 청와대 본관, 인왕실, 중앙계단, 영빈관 등에서 이뤄졌는데요. 공간의 역사성과 한복 의미를 고려하지 않았다는 지적이 곳곳에서 나왔습니다.

특히 모델들이 입은 옷 일부가 일본 디자이너 작품이었다는 게 알려지며 더욱 거센 비판을 받았는데요.

한복 디자이너 박술녀 또한 “과연 서양 드레스에 우리나라 꽂신 하나만 신으면 그게 한복인가. 상징적인 장소에서 그런 옷을 찍은 것이 좀 아쉽다”고 소견을 밝혔습니다.

논란이 일자, 보그 코리아 측은 해당 화보를 공식 사이트에서 비공개 처리한 상태. 문화재청이 사과의 뜻을 전하기도 했는데요.

반면 특유의 솔직함으로 사랑 받았던 한혜진은 어떠한 해명이나 입장 표명 없이 무대응으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그는 SNS 댓글창에 이와 관련한 글이 쏟아지자 지난 30일 인스타그램 댓글 기능을 제한했는데요.

톱모델의 이 같은 대응에 아쉬운 반응이 나오고 있습니다.

<사진출처=보그 코리아, 인스타그램>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5
+1
1

6

  1. 청와대서 부르면 갈수 밖에 없고 하라고 안하면 압박들어오고 일이 생겨도 해명도 못하지 본인이 저 상황이면 누구누가 그랬고 그러라했고 말을 할수 있겠나… 말하면 뭐가 들어올지가 모르는데

    응답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