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송하다” 백지영 유튜브에 깜작 등장해 대뜸 사과한 정석원

0
https://cdn.moneycode.kr/2022/09/04113301/f66e8877-0cf7-498e-8d78-851de0eb7678.jpg

배우 정석원이 아내이자 가수 백지영의 라이브 방송 도중 깜짝 등장했습니다.

지난 1일 백지영의 유튜브 채널 ‘백지영 Baek Z Young’에는 ‘[무편집] 하임이 재우고 하는 라이브 (with_남편)’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는데요.

해당 영상은 백지영이 딸 하임을 재우고,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는 모습이었죠.

백지영이 40분 정도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을 무렵, 남편 정석원이 귀가했는데요.

백지영은 “여보 나 지금 유튜브 라이브하고 있어”라고 말한 뒤, 팬들에게 “제 남편이 오늘 일 마치고 귀가했다. 오랜만에 슈트 입었다”고 알렸죠.

이에 팬들은 정석원이 인사를 해주기를 요청했고 백지영은 “여보, 한 번 인사해. 돼, 괜찮아. 여기 다 우리 팬들만 있어”라고 말했는데요.

수트 차림의 정석원은 활짝 웃으며 등장했습니다.

이어 백지영 옆에 앉아 두 손을 모아 “죄송하다”고 말하며 연신 고개를 숙였죠.

이에 백지영은 “뭘 죄송해. 죄송하대”라며 웃으며 정석원의 등을 때렸는데요.

남편이 퇴장하자 백지영은 “뭐가 죄송한진 모르겠지만 여러분 알아서 들어달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백지영은 또 “정석원 씨가 얼굴이 너무 까매서 이런 데 나오는 거 별로 안 좋아하는데 그래도 어떻게 인사를 해줬다”며 “저는 인사 못 한다고 그럴 줄 알았더니. 남자답죠?”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한편 백지영은 9살 연하의 배우 정석원과 2013년 결혼해 슬하에 딸 하임 양을 두고 있습니다.

정석원은 지난 2018년 마약 관련 혐의로 인천국제공항에서 긴급 체포됐으며, 수사 결과 같은 해 호주의 클럽에서 친구들과 함께 필로폰을 투약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시 그는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사진 출처=유튜브 ‘백지영 Baek Z Young’>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